• 맑음동두천 31.6℃
  • 구름조금강릉 30.6℃
  • 구름조금서울 32.2℃
  • 구름조금대전 31.3℃
  • 구름많음대구 29.6℃
  • 구름많음울산 29.1℃
  • 맑음광주 31.4℃
  • 구름많음부산 30.0℃
  • 구름조금고창 31.9℃
  • 구름많음제주 28.8℃
  • 맑음강화 31.4℃
  • 구름조금보은 29.9℃
  • 구름조금금산 29.1℃
  • 맑음강진군 32.4℃
  • 구름많음경주시 29.9℃
  • 구름많음거제 29.3℃
기상청 제공

국회소식

행정자치위원회 강성민 의원,  「제주특별자치도 간첩조작사건 피해자 지원을 위한 정책간담회」개최

URL복사

 제주특별자치도의회 행정자치위원회 강성민 의원(더불어민주당, 이도2동을)이 과거 군사정권시절 간첩조작사건으로 현재까지 고통을 겪고 있는 도내 피해자 및 유족들의 명예회복과 지원을 위한 정책간담회를 3월 26일(금) 오전 10시 30분부터 의사당 소회의실에서 개최한다.

 

 강성민 의원은 “4·3사건 이후 생존을 위해 제주를 떠나 일본에서 교포사회를 형성하며 거주하는 제주도민들이 많았다.”면서, “그런데 이들이 60년대부터 80년대까지 공안기관에 의해 조총련과 연관시켜 간첩으로 조작되어 인권침해를 당한 분들의 명예회복과 지원을 위한 제도마련이 필요하다.”며 정책간담회 개최 취지를 밝혔다. 

 

 또한 강성민 의원은 “2006년 천주교인권위원회 자료를 보면 전체 조작 간첩 사건 109건 가운데 34%인 37건의 당사자가 제주 출신으로 집계되었다.”며, “간첩조작사건의 피해자분들께서는 당시 인권침해의 희생자로 현재까지 후유증이 남아있는데, 이제 우리가 이 분들의 상처를 치유하고 지원함으로써 인권신장과 민주발전에 기여할 때이다.”라고 강조했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식전 행사로 간첩조작사건과 관련한 다큐멘터리‘수상한 섬 이야기’를 시청한 후, 강성민 의원의 진행으로 변상철 수상한 집 사무국장과 천주교제주교구 정의구현사제단 전 대표이신 임문철 신부, 양동윤 4·3도민연대 대표, 오승국 제주4·3트라우마센터 부센터장 등이 참여하여 토론할 예정이다. 

 

 강성민 의원은 “이번 정책간담회의 내용을 토대로 간첩조작사건 피해자 지원을 위한 조례까지 제정하여 4·3기념일에 즈음에 발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산림

더보기
“무궁화, 온 세상을 물들이다” 제31회 무궁화 축제 개최
- 무궁화전국축제닷컴(.com), 온라인에서 먼저 만나요 - 산림청(청장 최병암)은 오는 8월 13일부터 15일까지 국립세종수목원 축제마당 일원에서 ‘제31회 나라꽃 무궁화 전국축제’를 개최한다. ‘나라꽃 무궁화 전국축제’는 무궁화의 아름다움과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무궁화의 위상을 높이기 위해 1991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다. 지난해 시작된 코로나19 확산으로 위축되고 지친 마음을 민족정신과 희망의 상징이었던 무궁화를 통해 온 국민이 위로와 새로운 희망을 찾도록 “무궁화 온 세상을 물들이다”라는 주제로 국립세종수목원에서 열린다. 무궁화축제는 전국에서 출품한 1,000여 점의 무궁화들이 국립세종수목원 축제마당에 펼쳐져 무궁화의 황홀함을 온전히 즐길 수 있으며, 무궁화 품평회에서 작품성, 관리성, 심미성 평가로 선발된 올해 최고의 무궁화도 만나볼 수 있다. 이번 축제부터는 무궁화전국축제 공식 누리집이 개설되어 온라인을 통해 무궁화와 축제정보를 먼저 만나볼 수 있으며, 누리집을 통한 나만의 무궁화 공모전과 춤추는 무궁화 도전(챌린지) 등 축제 전 다양한 온라인 홍보행사도 진행된다. 축제기간 동안 진행되는 개막식과 체험 프로그램은 온라인 실시간 재생되며, 축제기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