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4.9℃
  • 맑음강릉 20.9℃
  • 박무서울 18.9℃
  • 박무대전 19.5℃
  • 박무대구 19.9℃
  • 맑음울산 20.4℃
  • 박무광주 18.5℃
  • 맑음부산 19.0℃
  • 구름조금고창 19.0℃
  • 맑음제주 19.8℃
  • 구름많음강화 17.0℃
  • 구름조금보은 17.2℃
  • 맑음금산 17.3℃
  • 구름조금강진군 17.3℃
  • 맑음경주시 18.7℃
  • 맑음거제 19.3℃
기상청 제공

국회소식

김부겸 총리 후보, 물불 안가리는 후보!!!

- 강원 대형 산불 현장에서는 민주당 지역 핵심 당직자와 기념사진 찍고
- 작년 대구·경북 집중호우 때는 민주당 당직자들과 술판까지 벌려..
- “이재민 아픔 외면하는 후보자, 국무총리 자격 없어” 질타

URL복사

 이양수 국회의원(국민의힘, 속초시인제군고성군양양군)은 오늘 열린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2019년 4월 강원 대형 산불 현장에서 민주당 지역 핵심 당직자와 기념사진을 찍고, 2020년 8월 대구·경북지역 집중호우 때는 민주당 당직자들과 술판을 벌린 김 후보자의 자격미달을 질타했다.

 

  2019년 4월 4일에 발생한 강원 산불은 축구장 4,000여개 면적(900만여평)을 태워버렸으며, 2명이 사망하고 이재민만 1,500여명이 발생하고 피해액만 1,300억여원에 이를 정도로 최악의 산불이었다.

 

 이 의원은 당시 국가 재난 대응을 총괄하는 행정안전부 장관이었던 김 후보자가 불에 탄 주택 앞에서 민주당 지역 핵심 당직자와 기념촬영을 한 사진을 공개하면서 지지세력을 만들려고 화재현장에 간 것이냐고 후보자를 맹비난했으며,  

 

 같은 날 저녁 강릉에서 열린 현장대책회의석상에서 장관 퇴임 기념촬영 사진을 보이면서 이재민의 절망을 아랑곳하지 않고 환히 웃는 모습을 보인 김 후보자의 부적절한 처신을 강하게 질책했다.

이어서 이 의원은 작년 여름 전국적 폭우로 인명피해가 발생했던 상황에서 당대표 후보자 신분으로 당원들과 함께 술잔치를 가졌던 사진도 공개하면서 후보자를 비판했다.

 이날(8월 2일)은 집중호우로 전국에서 6명이 사망하고 8명이 실종되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단계가 최고 단계(3단계)까지 격상된 상황이었고, 경북 지역에도 호우경보가 발효되고 폭우 피해가 있던 와중이었다.

 

 문제는 비상상황임에도 불구하고 민주당 당대표 선출을 위한 대구·경북 합동연설회를 마친 뒤 인근 식당에서 민주당 소속 지자체장, 지역 당직자들과 함께 술자리를 가졌다는 것이다.

 

 이양수 의원은 “행안부 장관까지 역임한 후보자가 재난현장에서 민주당 당직자들과 기념사진을 찍고 술판까지 벌렸다는 사실에 한심함을 넘어 분노가 치밀어 오른다”며,

 

 “국민의 아픔을 외면하고 본인 출세를 위해 재난을 지지세력 만들기에 이용한 김 후보는 총리가 될 자격이 없다”며 질타했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카길애그리퓨리나, 高곡물가 위기 속에 숨은 기회 찾는다.
㈜카길애그리퓨리나(대표이사: 박용순/ www.cargill.kr )는 올 여름 무더위에 대비하여 5월 중순부터 양돈 제품에 대한 특수 배합비 강화 조치와 함께 하절기 고객 생산성 향상을 위한 캠페인에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하절기 사료 품질 및 서비스 활동 강화 품질에 대한 변함 없는 원칙은 고객과의 약속 카길애그리퓨리나의 양돈 전략마케팅부의 제갈형일 이사는 “지난 해 하반기부터 시작된 국제 곡물 가격의 지속적인 상승으로 사료값 인상이 본격화 되면서 사료업계 뿐만 아니라 고객농가들의 위기감이 높아지고 있다. 회사는 어느 때보다 큰 부담을 안겨주고 있는 애그플레이션 하에서 무엇보다 고객 농가의 어려움을 나누고 함께 극복하기 위한 전사적인 노력을 펼치고자 한다. 상황이 어렵다고 해서 고객과의 가장 중요한 약속인 품질에 대한 원칙에 결코 변함이 있어서는 안된다. 오히려 고객 농가의 수익을 좌우하는 여름철에 더욱 품질 차별화가 요구되며 고객 농가의 생산성을 지키기 위한 하절기 품질 보강 조치를 전격 진행하였다.”고 밝혔다. 하절기 배합비 강화 내용 카길애그리퓨리나 연구기술부 주원석 박사는 “무더운 여름 돼지들의 섭취량 저하로 인한 다양한 문제를 극복하기 위해 퓨리

식품

더보기

산림

더보기
학교탄소중립을 위한 숲교육의 청사진을 그리다.
- 학교탄소중립 실현 계획 논의를 위한 제32차 산림교육심의위원회 열려 - 산림청(청장 최병암)은 3일 국립세종수목원 대회의실에서 민관학으로 구성된 심의위원과 담당자가 참석한 가운데 제32차 산림교육심의위원회를 개최하였다. 이번 산림교육심의위원회에서는 지난 4월 체결된 교육부-산림청 등 학교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6개 부처 협업 업무협약의 후속 이행 방안에 대한 자문과 토론이 진행되었다. 목재교실(서울 용암초등학교) 주요 논의 내용은 ▲탄소중립 숲교육 콘텐츠 개발·보급 ▲국산목재 활용 교실 개선 ▲학교숲 조성 등 산림교육 기반 확대 ▲체험교육 교재와 교구 및 산림교육전문가 지원 등이었다. 이 날 참석한 심의위원들은 초등학생 때부터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미래세대에게 숲교육은 필수라는 점을 인식하고 단계적으로 준비가 필요함을 강조하였다. 학교숲(증평군 증평정보고) 또한, 상지대학교에서 신청한 산림교육전문가(유아숲지도사) 양성기관 지정 요청 1건과 산림교육프로그램 인증 22건에 대한 심의·의결도 진행하였다. 학교숲(구미시 도개고) 산림청 이현주 산림교육치유과장은 “숲은 대표적인 탄소흡수원으로서 학교탄소 중립 실현을 위하여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한다”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