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2.7℃
  • 맑음강릉 27.1℃
  • 맑음서울 23.0℃
  • 맑음대전 23.8℃
  • 구름조금대구 25.6℃
  • 구름조금울산 26.0℃
  • 구름조금광주 24.6℃
  • 맑음부산 22.6℃
  • 맑음고창 23.1℃
  • 구름많음제주 23.4℃
  • 맑음강화 20.9℃
  • 맑음보은 23.5℃
  • 맑음금산 23.5℃
  • 구름많음강진군 24.6℃
  • 구름조금경주시 26.3℃
  • 구름많음거제 23.6℃
기상청 제공

산림

소외계층과 함께한 나눔숲과 숲체험, 올해도 힘내자!

URL복사

- 산림청, ’20년도 복권기금사업 평가서 ‘매우우수’ 달성 -

 

 

산림청(청장 최병암)은 기획재정부 복권위원회의 2020년 복권기금사업 평가에서 92개 복권기금 사업 중 산림청 녹색자금 사업이 매우우수 평가를 받았다고 2일 밝혔다.

 

이는 코로나19라는 어려운 여건에도 비대면 서비스를 확대하고, 코로나19 대응인력 치유프로그램 지원과 코로나로 지친 국민을 위로하는데 앞장선 노력의 결과이다.

 

 

2020년 녹색자금은 복권수익금 법정배분액 498억 원이 집행되었으며, 주로 사회적 약자를 대상으로 녹색기반 확충사업과 숲체험·교육 지원사업에 사용되었다.

 

녹색기반 확충사업은 소외계층이 거주·이용하는 지역의 녹지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으로, 사회복지시설 내 나눔숲 80개소, 무장애숲길 21㎞ 등을 조성하였다.

 

숲체험·교육 지원사업은 사회적 약자를 대상으로 숲체험·교육, 나눔숲 돌봄 프로그램, 산림복지서비스이용권(바우처)을 제공하는 등 모두 31만 명이 혜택을 받았다.

 

산림청은 2021년에도 복권기금 575억 원을 활용하여 나눔숲 64개소, 무장애숲길 20㎞를 조성하고 40만 명에게 숲체험·교육을 지원할 계획이다.

 

산림청 이상익 산림복지국장은 “우리 사회 약자들이 산림의 혜택을 골고루 누릴 수 있도록 생활권 주변에 숲을 조성하고, 맞춤형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등 수혜자 중심의 산림복지서비스 정책을 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카길애그리퓨리나, 高곡물가 위기 속에 숨은 기회 찾는다.
㈜카길애그리퓨리나(대표이사: 박용순/ www.cargill.kr )는 올 여름 무더위에 대비하여 5월 중순부터 양돈 제품에 대한 특수 배합비 강화 조치와 함께 하절기 고객 생산성 향상을 위한 캠페인에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하절기 사료 품질 및 서비스 활동 강화 품질에 대한 변함 없는 원칙은 고객과의 약속 카길애그리퓨리나의 양돈 전략마케팅부의 제갈형일 이사는 “지난 해 하반기부터 시작된 국제 곡물 가격의 지속적인 상승으로 사료값 인상이 본격화 되면서 사료업계 뿐만 아니라 고객농가들의 위기감이 높아지고 있다. 회사는 어느 때보다 큰 부담을 안겨주고 있는 애그플레이션 하에서 무엇보다 고객 농가의 어려움을 나누고 함께 극복하기 위한 전사적인 노력을 펼치고자 한다. 상황이 어렵다고 해서 고객과의 가장 중요한 약속인 품질에 대한 원칙에 결코 변함이 있어서는 안된다. 오히려 고객 농가의 수익을 좌우하는 여름철에 더욱 품질 차별화가 요구되며 고객 농가의 생산성을 지키기 위한 하절기 품질 보강 조치를 전격 진행하였다.”고 밝혔다. 하절기 배합비 강화 내용 카길애그리퓨리나 연구기술부 주원석 박사는 “무더운 여름 돼지들의 섭취량 저하로 인한 다양한 문제를 극복하기 위해 퓨리

식품

더보기

산림

더보기
학교탄소중립을 위한 숲교육의 청사진을 그리다.
- 학교탄소중립 실현 계획 논의를 위한 제32차 산림교육심의위원회 열려 - 산림청(청장 최병암)은 3일 국립세종수목원 대회의실에서 민관학으로 구성된 심의위원과 담당자가 참석한 가운데 제32차 산림교육심의위원회를 개최하였다. 이번 산림교육심의위원회에서는 지난 4월 체결된 교육부-산림청 등 학교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6개 부처 협업 업무협약의 후속 이행 방안에 대한 자문과 토론이 진행되었다. 목재교실(서울 용암초등학교) 주요 논의 내용은 ▲탄소중립 숲교육 콘텐츠 개발·보급 ▲국산목재 활용 교실 개선 ▲학교숲 조성 등 산림교육 기반 확대 ▲체험교육 교재와 교구 및 산림교육전문가 지원 등이었다. 이 날 참석한 심의위원들은 초등학생 때부터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미래세대에게 숲교육은 필수라는 점을 인식하고 단계적으로 준비가 필요함을 강조하였다. 학교숲(증평군 증평정보고) 또한, 상지대학교에서 신청한 산림교육전문가(유아숲지도사) 양성기관 지정 요청 1건과 산림교육프로그램 인증 22건에 대한 심의·의결도 진행하였다. 학교숲(구미시 도개고) 산림청 이현주 산림교육치유과장은 “숲은 대표적인 탄소흡수원으로서 학교탄소 중립 실현을 위하여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한다”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