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4.0℃
  • 구름많음강릉 24.3℃
  • 구름조금서울 24.2℃
  • 구름많음대전 25.7℃
  • 맑음대구 27.0℃
  • 맑음울산 28.0℃
  • 맑음광주 25.6℃
  • 맑음부산 24.3℃
  • 구름조금고창 25.8℃
  • 맑음제주 22.8℃
  • 구름많음강화 20.2℃
  • 맑음보은 23.7℃
  • 구름조금금산 25.2℃
  • 구름조금강진군 25.9℃
  • 맑음경주시 28.2℃
  • 맑음거제 25.7℃
기상청 제공

농업

장마철 고랭지 경사밭 토양침식, 토양보전기술로 대비

- 등고선 재배, 이랑 사이 호밀 심기로 토양 유실 줄일 수 있어 -

URL복사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은 장마철을 대비해 경사지 밭 토양침식을 예방하기 위해 토양 관리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흙유실_비닐덮기와 호밀덮기를 함께 했을 때.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029pixel, 세로 683pixel

비닐덮기와 호밀덮기로 토양침식을 예방

 

 

 고랭지는 대부분 경사진 밭이라 비가 많이 내리면 빗물에 토양이 쉽게 쓸려 내려간다. 최근 기후변화로 강수량은 많아지고, 강우 강도는 높아지고 있어 특히 주의가 필요하다.

    * 장마일수 및 강수량: (1991~2020 평균) 30일, 300.0mm → (2020년) 54일, 751.6mm

 

 

토양을 보전할 수 있는 기술로는 등고선 재배, 이랑 사이 호밀 심기, 식생밭두렁 조성 등이 있다.

 

 토양보전기술을 이용하면 경사 밭을 흘러내리는 물의 속도를 줄여 토양침식을 줄이는 데 효과를 볼 수 있다.

  등고선 재배는 경사면에 등고선 모양으로 도랑을 파서 빗물로 흘러내린 흙이 도랑에 고이게 하는 기술이다. 경사도에 따라 상하경 재배* 대비 56∼93% 가량 토양 침식을 줄일 수 있다.

 

 

   * 상하경 재배: 경사면에 수직으로 경사면을 따라 밭을 만들어 농산물을 재배하는 재배 방법으로 비가 오면 경사면을 따라 토양이나 빗물이 점점 빠르게 흘러 토양 침식이 심화됨

 

 이랑 사이 호밀 심기는 이랑과 이랑 사이에 호밀을 재배해 토양 침식을 줄이는 기술이다. 비닐 덮기 재배를 할 때 이랑 사이에 호밀을 재배했을 때보다 60% 가량 토양 침식량을 줄일 수 있다.

  - 고랑 전체에 호밀을 재배하면 토양 피복률을 높이고 토양 속으로 물을 천천히 흡수시키는 효과를 볼 수 있다. 부분적으로 재배할 때에는 두둑 조성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식생밭두렁 조성은 고랑에 일정한 간격마다 흙, 모래주머니, 짚단 등으로 두둑을 만들어 비에 떠내려가는 토양을 침전시키고 토양 침식량을 5~60% 줄이는 기술이다.

   * 출처: 농업비점오염 최적관리기법(BMPs) 지침서, 2016, 한국농어촌공사 농어촌연구원, 51p

 

 농촌진흥청 고령지농업연구소 김경호 소장은 “장마철에 대비해 경사지가 많은 고랭지 밭들은 토양보전 기술을 적용해 빗물에 의한 토양침식에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라고 당부했다.

  (사)한국유기농업협회 이해극 회장은 “토양을 잘 보전하면 작물을 생산하는 땅심을 유지해 지속가능한 농업을 가능하게 한다. 뿐만 아니라 농경지로부터 발생하는 흙탕물의 하천유입도 막을 수 있어 상류수계의 맑은 물 관리에도 큰 도움이 된다.”라고 강조했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