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1.1℃
  • 흐림강릉 21.9℃
  • 서울 23.6℃
  • 흐림대전 25.3℃
  • 구름많음대구 23.6℃
  • 구름많음울산 22.5℃
  • 구름많음광주 25.7℃
  • 맑음부산 24.6℃
  • 구름많음고창 27.0℃
  • 구름조금제주 26.0℃
  • 흐림강화 21.6℃
  • 흐림보은 22.9℃
  • 흐림금산 24.7℃
  • 구름조금강진군 26.4℃
  • 구름많음경주시 22.9℃
  • 구름조금거제 24.0℃
기상청 제공

농업

청년 208명에게 지능형농장(스마트팜) 창업 교육을 지원한다.

- 8월부터 20개월간 기초이론부터 경영 실습까지 교육 제공 -

URL복사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 장관 김현수)는 미래농업으로 주목받고 있는 `지능형농장(스마트팜, 이하 `스마트팜`)` 청년 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교육생을 모집한 결과, 스마트팜에 대한 청년들의 높은 관심을 확인했다.

 

 지난 4월 28일부터 5월 31일까지 만 18세 이상부터 39세 이하의 청년을 대상으로 모집한 결과, 208명 모집 정원에 625명이 지원하여 3.0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 보육센터별 경쟁률 : 전북182명(3.5:1), 경북154(3:1), 경남157(3:1), 전남132(2.5:1)

- 농식품부는 신청자를 대상으로 서면평가(6.23.∼25.)와 면접평가(7.6.∼8.)를 거쳐 208명을 최종 선발하였다.

 

 최종 선발된 교육생의 평균 연령은 30.4세로 작년 평균 연령인 31.6세보다 1.2세 낮아졌으며, 남성 신청자의 비중은 78.4%, 여성은 21.6%로 작년과 비슷하다.

 

 교육 희망 품목의 경우는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으로 딸기(47.1%), 토마토(23.1), 멜론(8.2)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경영학, 기계공학 등 농업 전공 이외의 비중이 78.8%로 농업 외 전공 비중이 대폭 증가하였다.

* 농업 외 전공 : 이과 37.5%, 문과 29.8, 기타(고졸, 예체능 등) 11.5%

 

 최종 선발된 교육생은 지역별「스마트팜 청년창업 보육센터(이하 `보육센터`)」에서 최대 1년 8개월 동안 교육을 받게 된다.

 8월에 사전교육(오리엔테이션)을 거친 후, 교육 신청 시 희망한 지역의 보육센터에서 스마트팜 실습 위주의 장기 교육과정에 참여한다.

* 보육센터별 교육개시 일정 : 전북(8월말), 전남·경북·경남(9월초)

 

 보육센터 교육과정은 입문교육(기초이론 2개월), 교육형 실습(농장 현장실습 6개월), 경영형 실습(영농․경영 실습 12개월)으로 구성되어 있다.

 

 8개월간의 이론교육 및 보육센터 실습장에서 현장실습을 한 후, 경영 실습 과정에서는 스마트팜 실습농장에서 자기책임 하에 1년간 영농․경영 실습을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또한, 현장실습과 경영실습 과정에는 스마트팜 전문 상담사의 현장 지도와 자문을 받으면서 영농을 할 수 있다.

- 교육은 스마트팜 시설관리, 경영관리, 작물생리, 품목별 재배방법 등 4개 분야로 구성되어 있으며, 스마트팜 전반에 대해 전문강사진으로부터 기초 교육을 받은 후, 영농실습을 할 수 있도록 운영하고 있다.

 

 

농식품부는 지난 2018년부터 `스마트팜 청년창업 보육센터`의 스마트팜 장기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1기(`18년 선발) 45명은 2020년 6월에 수료하여 38명이 창업을 하였으며, 4명은 스마트팜 선도농장에 취업하였고, 2기(`19년 선발) 81명은 7월 말에 수료할 예정이며 3기(`20년 선발) 174명은 실습 과정에 참여 중이다.

 

 교육 수료생에게는 스마트팜 창업에 필요한 혁신밸리 임대농장 입주 우선권(수행실적 우수자), 스마트팜 종합자금 신청 자격 부여, 농신보 보증비율 우대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스마트팜 장기교육과정을 통해 농업과 정보통신기술의 융복합을 이끌어갈 스마트팜 전문 인력 양성과 청년들의 농업·농촌 분야 유입 확대 등의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하였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추석 연휴기간 가축전염병 발생상황 대비, ‘가축전염병 방역대책’계속 추진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추석 연휴기간 동안 아프리카돼지열병 등 가축전염병 발생상황에 대비하여 ‘가축전염병 방역대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농식품부는 전국 지자체 및 유관기관‧단체 등과 함께 가축전염병 방역대책 상황실 운영하여 24시간 비상연락체계를 유지하고, 가축전염병 의심 신고가 있을 경우, 즉각적인 현장 조치가 가능하도록 기관별 초동대응반*을 미리 편성하였다. * 농식품부‧검역본부 기동방역기구, 검역본부 역학조사반, 지자체 시료채취반, 방역지원본부 초동대응팀 지난 9.18(토)은 “전국 일제 축산환경 소독의 날”을 운영하여 지자체 보유 소독차량, 농협 공동방제단 차량, 軍 제독차 등 가용한 방역차량을 총 동원하여 전국 축산농장, 축산관계시설 및 축산차량 등*에 대해 일제 소독을 실시하였다. * 대상 : 약 27만 개소(농장 203천호, 시설 5.7천개소, 차량 61천대, 철새도래지 등 방역취약 대상 1.5천개소) - 전국 농장 및 축산시설에서 일제 소독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도록 보도자료를 배부하고 홍보 문자 발송, 생산자단체 홈페이지 알림 팝업창 게시 및 전화 예찰 요원을 통한 참여 독려 등 대대적인 사전 홍보를 실시하고,

식품

더보기
“친구 응원하면 1001명에게 한돈을!” 한돈데이 맞아 백종원과 함께 ‘한돈으로 마음돈돈 캠페인’ 진행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이하 한돈자조금)는 제8회 한돈데이를 맞아 오는 27일부터 ‘2021 한돈데이 랜선 페스티벌’을 개최하고 홍보대사 백종원과 함께하는 ‘한돈으로 마음돈돈 캠페인’을 진행한다. 오는 10월 1일 한돈데이를 앞두고 한돈자조금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대면행사가 불가능한 시기에 소비자들과 비대면으로라도 소통을 이어가고 나아가 한돈 소비 활성화를 위해 이번 ‘2021 한돈데이 랜선 페스티벌’을 기획했다. 9월 27일 오전 11시부터 10월 10일 오후 6시까지 2주 동안 전용 웹사이트인 ‘1001 한돈데이 랜선 페스티벌’을 통해 진행되는 이번 페스티벌은 ▲한돈스테이지 ▲플레이존 ▲푸드존 등 소비자들과 함께 한돈을 즐기고 나눌 수 있는 다양한 참여 이벤트로 구성됐다. ‘한돈스테이지’에서는 홍보대사 백종원과 함께 두 가지 응원 이벤트를 진행하는 ‘한돈으로 마음돈돈 캠페인’이 펼쳐진다. ‘국민 응원 댓글 이벤트’는 코로나19로 지친 국민을 향한 뒷심 응원 댓글을 남기는 이벤트로, 응원 댓글 중 베스트 댓글로 뽑힌 10명을 선정해 홍보대사 백종원의 친필 사인 요리책을 증정한다. ‘친구 응원 메시지 이벤트’를 통해서는 응원하고 싶은 사람에게 직접 메시지를 전달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