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7.1℃
  • 흐림강릉 11.8℃
  • 맑음서울 19.7℃
  • 구름많음대전 20.0℃
  • 맑음대구 24.3℃
  • 구름많음울산 18.2℃
  • 맑음광주 22.6℃
  • 맑음부산 18.8℃
  • 구름많음고창 20.8℃
  • 맑음제주 21.3℃
  • 맑음강화 17.7℃
  • 맑음보은 19.5℃
  • 구름조금금산 19.5℃
  • 맑음강진군 22.6℃
  • 구름많음경주시 19.4℃
  • 맑음거제 18.7℃
기상청 제공

특집

한전KDN, 김장현 신임 사장 취임

URL복사

한전KDN 신임 사장에 김장현 ICT사업본부장이 취임했다.

 

한전KDN은 지난 16일 신임사장 선임을 위한 임시 주주총회 의결에 따라 김장현 ICT사업본부장이 26일 취임했다고 밝혔다.

 

김장현 신임사장은 1958년생으로 중앙대를 졸업하고, 1982년 한국전력공사 입사 후 서인천지사장, ICT인프라처장 등 주요보직을 두루 거치며 전력산업의 ICT서비스 발전에 기여한 공으로 2010년 산업부장관상을 수상하는 등 리더십과 기술을 겸비한 전력ICT 전문가로 평가받고 있다.

 

또한, 2018년부터 한전KDN ICT사업본부장 직책을 수행하면서 전력정보 대국민서비스 적기 수행을 통한 국민편익 증진과 빅데이터, IoT, 인공지능 등 4차 산업혁명 관련 신기술을 활용한 에너지 ICT 신사업 선도로 지속가능한 경영활동에 역점을 둔 실적도 인정받고 있다.

김장현 신임사장은 취임사를 통해 고객 가치를 존중하고 기업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가치경영에 집중할 것이며, 직원 개인의 성장이 곧 조직 성장의 기본임을 강조하며 “회사가 개인의 역량을 성장시킬 수 있는 무대와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하였다.

 

아울러, 에너지 산업의 미래 핵심기술 개발을 통한 에너지 ICT 기술리더십 확보로 “KDN형 디지털뉴딜정책”을 추진하는 기술중시 경영의 CEO가 될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또한, 노동과 경영의 가치를 상호 존중하는 성숙한 노사 문화, 공정과 소통의 기업문화 정착과 함께 성숙한 윤리경영 실천으로 신뢰받는 공기업이 될 것을 강조하며, 공공성과 기업성이 균형을 이룬 글로벌 에너지 ICT 선도기업으로 지속성장할 수 있도록 임직원 모두가 노력하자고 당부하였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우리 검정콩(‘청자5호’) 비만과 대사증후군 예방 효능 뛰어나
국립식량과학원에서 개발한 검정콩 ‘청자5호’가 비만과 대사증후군 예방에 우수한 효과가 있는 것으로 연구 결과 밝혀졌다.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은 한양대학교 이현규 교수팀과 함께 검정콩(서리태)이 비만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는 동물실험을 진행한 결과, 검정콩 ‘청자5호1) ’ 품종이 체중과 체지방, 중성지방을 줄이고 비만과 대사증후군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된다는 사실을 밝혔다. 연구진은 4주령의 실험쥐 40마리를 고지방식(대조군), 정상식, 고지방식과 일반콩(‘대원콩’), 고지방식과 검정콩(‘청자5호’)을 먹인 4개 군으로 나눠 6주 동안 실험을 진행했다. 실험 결과, 고지방식과 ‘청자5호’를 먹인 실험군에서 고지방식만 먹인 대조구에 비해 체중은 35%, 체지방률은 54%, 중성지방은 31%, 총 콜레스테롤은 34% 감소하는 효과를 확인했다. 또한, ‘청자5호’를 먹인 실험군의 공복혈당이 대조구 대비 47% 감소해 혈당 상승을 억제하는 효과도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반콩(‘대원콩’)을 먹인 실험군에서도 비만과 대사증후군 예방 효과가 나타났지만, ‘청자5호’를 먹인 실험군에서 체중 7%, 체지방률 13%가량이 더 감소해 비만과 비만으로부터 발생하는 각종 대사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