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5.9℃
  • 흐림강릉 -1.2℃
  • 흐림서울 -4.2℃
  • 흐림대전 -4.5℃
  • 대구 -1.6℃
  • 흐림울산 1.5℃
  • 흐림광주 -0.4℃
  • 흐림부산 2.5℃
  • 흐림고창 -1.0℃
  • 제주 5.7℃
  • 구름많음강화 -6.0℃
  • 흐림보은 -4.9℃
  • 흐림금산 -3.1℃
  • 흐림강진군 1.5℃
  • 흐림경주시 0.1℃
  • 흐림거제 3.2℃
기상청 제공

농약

잿빛곰팡이병‧흰가루병 방제는 잘류프리로!

약흔은 제형으로, 잔류는 면제성분으로 해결!
수확기‧수출농산물 모두 안심하고 사용 가능

시설원예 재배 농가들의 가장 큰 골칫거리인 잿빛곰팡이병과 흰가루병. 

잿빛곰팡이병은 각종 채소류에 발생하며 과실과 줄기, 잎 등에 마름 또는 썩음 증상이 나타난다. 회색빛의 균사가 표면을 덮으면 해당 부위의 과실과 줄기는 연화되어 물러지고 썩으며, 저온다습한 환경에서 가장 심하게 발생한다.

흰가루병은 식물의 잎과 줄기에 흰가루 형태의 반점이 생기는 병해이다. 특히 낮과 밤의 온도차가 심하거나 잎과 덩굴이 복잡하게 얽혀 통풍이 불량한 환경에서 발생할 수 있다. 일단 감염되면 대기 중의 습도 조건에 관계없이 식물의 표현 위로 계속 퍼져나가기 때문에 예방이 중요하다.

 

높은 습도가 주범, 환기·난방 필수

시설원예 작물의 경우, 잿빛곰팡이병과 흰가루병의 사전 방제에 만전을 기해야 한다. 시설하우스 안팎의 온도 차로 인해 하우스 내부 습도가 상승해 곰팡이에 의한 각종 병해가 쉽게 발생하기 때문이다.

잿빛곰팡이병과 흰가루병 모두 높은 습도와 온도 차이가 주요 요인이다. 환기나 난방을 통해 습도를 낮추고 주야 간 온도차가 심하지 않도록 관리하는 게 중요하다. 이를 위해 저녁 때 관수나 약제 살포는 피해야 하며, 시설 하우스 천장을 열어 습한 공기를 환기시킨 후 천장을 닫아 야간의 습도를 낮춰주는 게 좋다. 또한 낮 동안에는 최대한 실내의 습도를 낮추는 환경조절이 최선의 방법이다.

 

잿빛곰팡이병과 흰가루병 동시 방제

잿빛곰팡이병과 흰가루병은 적용 약제를 활용하면 효과적으로 방제할 수 있는 병해이기도 하다. 잿빛곰팡이병과 흰가루병은 초기 방제에 실패할 경우 빠른 속도로 전파돼 작물의 생육저하와 고사 등 큰 피해를 유발한다. 약제에 대한 내성이 낮아 동일한 약제를 연용 했을 때 저항성 발현이 매우 쉬워 2가지 이상이 다른 제품을 교호 살포하는 것이 중요하다.

 

연속 수확 시설 작물에도 안심 사용

수확 시기가 짧고 연속수확작물이 많은 시설원예 재배의 특성상 성분이 잔류되지 않는 약제를 찾는 것도 중요하다.

잔류설정면제 성분으로 등록돼 있고 저항성 관리에 탁월한 원예용 살균제 잘류프리의 인기가 높아지는 이유이기도 하다. 잘류프리는 미생물을 복합 배양해 생성된 물질을 기반으로 하는 약제로, 예방과 치료에 모두 효과가 있다. 병원균의 세포벽 형성을 억제하는 효과를 갖고 있어 작용점이 다른 약제와 체계처리를 통해 저항성 회피에 도움을 줄 수 있다. 또한 연속수확작물에 사용해도 입상수화제 제형상의 특징으로 약흔이 남지 않아 안심하고 사용 가능하다.

잘류프리는 미국과 캐나다, 대만 등에서도 잔류설정면제 성분으로 등록돼 있어 수출농가들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이다. 수확기에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으며, 수확 전 처리를 통해 농산물의 유통기간 중 발생할 수 있는 병해에 대해서도 보호 효과를 나타내 고품질 농산물의 생산·유통에 기여할 수 있는 제품이라는 것도 장점이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도드람, 국내 최초 돼지고기 복합조미료 ‘한돈다시’ 출시
- 도드람 조미료 시장 도전장! 국내산 돼지고기 뒷다리살 기반으로 담백하고 깔끔한 맛 강조 - 다양한 부위 활용한 신제품 개발로 한돈 부가가치 향상 기여 ‘한국농식품유통대상 수상’ 도드람이 국내에 없던 돼지고기 기반의 복합조미료 제품을 출시하며 조미료 시장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한돈 대표 브랜드 도드람(조합장 박광욱)은 국내산 돼지고기 뒷다리살을 원료로 한 복합조미료 ‘한돈다시’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돼지고기 브랜드 시장 점유율 1위인 도드람이 축산물을 넘어 돼지고기를 원료로 한 제품으로 카테고리를 확장하며 전문식품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계획이다. 한돈다시는 도드람 조합원이 기른 품질 좋은 도드람한돈과 국내산 돈골농축액, 국내산 천일염을 사용해 만든 과립형 조미료다. 지방이 적고 단백질 함량이 높은 돼지고기 뒷다리살을 사용해 깔끔하고 담백한 맛을 느낄 수 있다. 느끼하거나 자극적이지 않아 요리 본연의 맛은 유지해주고, 깊은 풍미를 더해 요리 완성도를 높이는데 도움이 된다. 쉽게 뭉치지 않고 잘 녹아 국물요리는 물론 무침, 조림, 볶음, 부침 등 다양한 요리에 활용이 용이하다. 특히 제육볶음, 불고기 등 돼지고기를 활용한 요리에 잘 어울리는 것이 특징이다. 국내

식품

더보기

산림

더보기
제주 곶자왈 비 내리면 빗물의 42% 저장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박현)은 제주 선흘곶자왈과 청수곶자왈에서 물순환 모니터링을 진행한 결과, 비가 내리면 평균 42%의 빗물이 곶자왈에 저장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곶자왈 여름(물이 차 있는 모습) 이 결과는 강우량, 수관통과우량*, 수간유하우량**, 차단손실량***, 수액 이동량 등을 5년 동안 조사하여 계산한 결과이다. *수관통과우량: 나뭇잎과 가지를 통과하여 지면으로 내려오는 비의 양 **수간유하우량: 나무 몸통을 타고 내려오는 비의 양 ***차단손실량: 나뭇잎과 가지로 인해 지면으로 내려오지 않고 차단되는 비의 양 또한, 곶자왈과 인접 지역의 수원 함양률을 비교했을 때 곶자왈의 수원함양률이 일반 토지이용지 보다 더 높았으며, 그 차이는 평균 5.3%로 나타났다. 곶자왈 겨울 곶자왈은 제주특별자치도 내 경작지나 개발지역보다 원형이 잘 보전되어 있어 제주가 의존하고 있는 지하수의 유입구 역할을 하고 있으며, 곶자왈 지역 대부분이 제주특별자치도 보전지역 관리에 관한 조례에 의해 지하수자원보전지구 2등급지에 속해있다. 곶자왈의 수원함양률을 제주도 연평균 강수량과 지하수자원보전지구 2등급지의 면적에 적용해보면, 1년간 1,200만 톤을 함양하는 것으로 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