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8.1℃
  • 구름많음강릉 16.6℃
  • 구름많음서울 20.7℃
  • 구름많음대전 24.0℃
  • 구름많음대구 24.3℃
  • 구름많음울산 17.1℃
  • 구름많음광주 21.4℃
  • 구름많음부산 17.7℃
  • 구름많음고창 17.7℃
  • 흐림제주 17.9℃
  • 흐림강화 17.4℃
  • 구름많음보은 21.3℃
  • 구름많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17.7℃
  • 구름많음경주시 21.0℃
  • 구름많음거제 18.5℃
기상청 제공

축산

멧돼지 9개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 검출, 누적 257건

▷ 화천군에서 8건, 연천군에서 1건 검출되어, 2월 24일 기준으로 누적 257건 확진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원장 장윤석)은 2월 21일∼23일 강원도 화천군 화천읍 및 상서면, 경기도 연천군 백학면에서 발견된 멧돼지 폐사체 8개체와 2월 22일 화천군 간동면에서 포획틀에 잡힌 멧돼지 1개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2월 24일 밝혔다.

 

 

 국립환경과학원은 2월 24일 멧돼지 9개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를 확진하고 결과를 관계기관에 통보했다. 이로써 연천군 77건, 화천군 92건, 철원군 22건, 파주시 66건, 전체 257건의 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이 확진됐다.

 

 폐사체는 야생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 표준행동지침에 따라 시료 채취 후 현장 소독과 함께 매몰하였다.

 

 국립환경과학원은 이번에 확진된 멧돼지는 모두 광역울타리 내에서 발견되었으며, 추가 감염 개체가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수색을 통해 지속적으로 확인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농업

더보기
올해 멸강나방 유충 첫 발견, 전년보다 한 달 이상 빨라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주로 국내 볏과 농작물에 피해를 주는 멸강나방 애벌레(유충)가 전년보다 한 달 이상 빨리 발생함에 따라 예찰과 방제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멸강나방은 매년 중국에서 날아오는 해충으로 보통 6월 중하순에 애벌레가 볏과작물에 피해를 주지만, 올해는 5월 상순부터 충남, 전북 지역의 옥수수와 사료작물인 이탈리안 라이그라스에 발생해 피해를 주고 있다. 이는 중국 남부 지역의 멸강나방 발생 지역과 발생량이 증가해 국내로 많은 수의 어른벌레(성충)가 날아온 것으로 추정된다. 5월 초 전북 부안에 성페로몬트랩에 포획된 멸강나방 어른벌레는 2018년보다 3.2배 많고, 2019년 대비 86% 수준이다. 하지만 5월 들어 야간 온도가 10℃ 이상으로 높아지면서 멸강나방 애벌레가 부화해 서남해안 지역 옥수수와 사료용 작물에 피해를 주고 있다. 예찰 방법은 멸강나방 어른벌레는 성페로몬트랩을 사용하고, 애벌레는 포충망이나 플라스틱 등의 사각용기를 작물 아래에 놓고 작물을 5회 정도 때려서 사각용기에 애벌레가 있는지 확인하면 된다. 어른벌레는 옥수수나 사료용 작물 재배 포장 주변에 성페로몬트랩을 설치해 포획한다. 이때 콘트랩과 튜브형 성페로몬을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