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1.5℃
  • 흐림강릉 14.8℃
  • 서울 12.5℃
  • 대전 13.7℃
  • 대구 13.8℃
  • 안개울산 15.3℃
  • 광주 15.2℃
  • 박무부산 15.4℃
  • 흐림고창 12.2℃
  • 흐림제주 19.5℃
  • 흐림강화 12.2℃
  • 흐림보은 12.4℃
  • 흐림금산 12.8℃
  • 흐림강진군 15.0℃
  • 구름많음경주시 13.8℃
  • 흐림거제 16.4℃
기상청 제공

해양수산

해수부, 코로나19로 인한 선박 운항차질 방지에 적극적으로 나서

- 국적선박의 국제협약 위반 예외 적용 요청 서한 발급 추진 -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로 인해 해외 항만당국의 검역이 강화되어 우리 국적선박의 국제협약 위반 가능성이 높아짐에 따라, 해외 항만당국에 협조를 요청하는 서한을 발급하는 등 선제적인 대응에 나선다고 밝혔다.

 

  최근 코로나19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됨에 따라 해외 주요 항만당국은 선박의 입‧출항 요건을 강화하고 선원의 승‧하선을 제한하는 등 검역을 강화하고 있다. 이로 인해 국적선박은 선원 교대에 어려움을 겪어 선원의 최대 승선기간 초과 뿐만 아니라 선박 안에 비치해야하는 증서, 자격증 등의 유효기간 만료 등으로 국제협약*을 위반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 「해사노동협약(Martime Labour Convention, 2007)」: 선원들의 최대승선기간(12개월)과 건강진단주기(2년), 해당 선박의 협약 준수여부를 인정하는 해사노동적합증서(유효기간 5년) 선박 비치 사항 등 명시

 

 * 「선원의 훈련, 자격증명 및 당직근무의 기준에 관한 국제협약(STCW)」: 선원들의 해기사 면허, 교육훈련 증명서의 유효기간 명시

 

  이로 인해 해외에서 항만국통제*(Port State Control) 등을 통해 국적선박의 국제협약 위반사항이 적발되어 출항정지 등의 조치가 취해질 경우,  국내외 수출입 물류흐름에 큰 악영향을 끼칠 우려가 있다.

 

  * 외국 선박이 국제협약에 따른 시설기준, 자격요건, 근로조건 등을 준수했는지를 관할 항만당국이 자국의 검사관을 통해 점검하는 제도

 

  이와 같은 우려를 해소하기 위해 해양수산부는 지난 3월 17일(화) 국제노동기구(ILO)에 문성혁 장관 명의의 서한을 보내 국제기구 차원의 대응방안 마련을 요청하였다.

 

  이에 더하여, 코로나19로 인해 국제협약을 준수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 선박소유자가 관련 서류를 제출하는 경우, 선박소유자 관할 지방해양수산청에서 코로나19 관련 여부 등을 검토한 후 해외 주요 항만당국에 협조를 요청하는 공식서한을 발급하여 선박소유자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공식서한은 국제협약을 준수하지 못하게 되는 해당 선원이 고용기간 연장에 동의한 경우에 한해 발급될 예정이며, 별도의 기한 없이 향후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되어 해외항만에서의 선원 교대가 정상적으로 이루어질 때까지 지속적으로 시행될 예정이다.

 

  공식서한은 법적 구속력은 없지만, 국제해사기구(IMO)와 세계보건기구(WHO)의 공동선언문(2.13)*과 ‘아시아‧태평양지역 항만국 통제협의회(Tokyo-MOU)**’에서 발행한 항만국 통제 가이드라인***(3.12)에 근거하여 발행되는 만큼 해외 항만당국의 적극적인 협조를 이끌어내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 자유로운 입항허가(free pratique)를 보장하고, 국제무역을 위한 선박의 불필요한 지연을 막기 위해 국제사회의 긴밀한 협력이 필요(2020. 2. 13.)

 

   ** 아시아·태평양지역 내 국제협약 준수 감독기구(한·중·일, 호주, 캐나다 등 21개)

 

   *** 해당 선박이 등록된 국가에서 발급한 협조문서를 기항한 항만당국에 제출하면, 선원의 자발적 계약 연장 등 문제가 없을 경우 항만당국은 수용(2020. 3. 12.)

 

  김준석 해양수산부 해운물류국장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세계 각국의 검역이 날로 강화되고 있지만, 이러한 상황일수록 세계 해운산업은 더욱 안정적으로 운영되어야 한다.”라며, “이번 조치를 통해 국적선사들의 어려움이 조금이나마 해소되기를 기대하고, 앞으로도 현장의 애로사항을 해결하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IMO-WHO 공동선언문(‘20.2.13) 주요내용
   (Joint Statement IMO-WHO on the Response to the COVID-19 Outbreak)

 

 ㅇ WHO와 IMO는 코로나바이러스에 노출된 선박, 선원 및 승객, 화물에 대한 통관 연기 및 입항 거부와 같은 추가 조치가 여러 국가들에 의해 취해지고 있어 국제 해상 교통에 심각한 영향을 줄 수 있을 것으로 예상

 

 ㅇ 이에, WHO와 IMO는 모든 국가에 바이러스의 확산 및 유입의 예방 필요성을 인지하면서도 국제보건규칙(IHR 28조)에 명시된 자유로운 입항 허가(free pratique)와 모든 여행객 및 승선 중인 사람과 재산 그리고 선박의 불필요한 지연을 막기 위한 적절한 조치를 취해줄 것을 회원국에 요청

❖ 항만국통제 가이드라인 주요 내용
   (GUIDANCE FOR DEALING WITH IMPACT OF THE OUTBREAK OF THE COVID-19)

 

  아태지역 항만국 통제협의회(Tokyo-MOU)는 코로나19 발생으로 인해 회원국들이 MLC 및 IMO 관련 협약 충족에 어려움을 겪고 있기에, 선원들의 승선기간 연장, 선박검사 등의 유예 등에 대한 지침을 채택

 

  해당선박이 선박이 등록된 국가에서 발행한 면책서한과 향후 대응방안을 첨부하여 제출할 경우 항만당국은 선원의 자발적 계약 연장 여부 등을 검토하여 수용할 수 있으며, 동 지침은 IMO/ILO의 지침 발표 시 재검토 됨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 보도자료 배포용_"밀크어트 홍보대사 오영주가 추천하는 면역력 증진법 대공개!"
최근 채널A ‘비행기 타고 가요2’에서 승무원으로 변신해 단아한 외모와 유창한 영어 실력으로 화제를 모은 오영주는 화제의 리얼리티 프로그램인 ‘하트시그널 시즌2’에 이어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오영주는 틈틈이 SNS채널을 통해 근황을 전하는데 공개된 사진 속에는 슬림하고 탄탄한 몸매 또한 돋보이며 2030 여성들의 워너비로 불리고 있다. 또한, 운동마니아로 알려진 오영주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밀크어트 홍보대사‘로서 우유와 함께하는 식단관리, 운동법 등의 모습을 집중적으로 보여주며 활발하게 활동할 계획이다. 실제로 그녀는 SNS채널을 통해 우유 사랑을 널리 알리고 있는데, 특히 “운동직후 우유를 마시면 단백질을 보충하고 근육을 만드는데 도움이 된다”며, “운동만큼이나 식습관도 중요한데, 체중조절을 위해 인스턴트 음식, 밀가루 등을 자제하고 간식으로 우유를 챙겨 드시는 것을 추천한다. 배고플 때 우유를 마시면 금방 포만감을 주어 다른 군것질을 줄일 수 있다”고 전한 바 있다. 한편, 코로나19 사태로 집에서 머무르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집에서 끼니를 해결하고, 헬스장보다 집에서 운동하는 것을 선호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 또한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면역력을

산림

더보기
대구.경북, 코로나19에도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품질 높아
산림청(청장 박종호)은 지난 24일 대구?경북지역의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사업지에 대해 항공 예찰을 하였다. 경북지역의 소나무재선충병은 지난 2015년 40만 본 가까이 급증하면서, 우리나라 전체 피해 본 수의 1/3을 차지하고 있다. 특히, 백두대간, 울진 금강송 군락지가 분포된 지역이어서 지속해서 관심을 두고 방제 사업을 실시해 오고 있다. 그동안 코로나19로 인하여 산림청에서 운영하는 컨설팅팀도 방문을 자제하고, 방제 현장 모니터링은 주로 유선, 영상회의, 산림재해시스템의 실적 등록으로만 이루어져 왔다. 대구?경북지역의 일부 기초 지자체는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사업 인력 수급에도 어려움이 따르기도 했다. 그러나, 코로나19위기 상황에도 현장 인력 확보 노력과 다년간 축적된 노하우로 대구·경북지역 소나무재선충병 고사목은 지난해보다 10%가량 줄어들었고, 현재 방제율 90% 이상으로, 매개충 우화기 전에 피해 고사목에 대해 전량 방제 가능할 전망이다. * 매개충(북방수염하늘소?솔수염하늘소)이 번데기에서 우화할 때 고사목 내 재선충(1mm 이내)이 체내에 들어오고, 매개충이 소나무류를 섭식 중 재선충병 감염 최병암 산림청 차장은 “항공 예찰 결과, 대구?경북지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