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3.7℃
  • 흐림강릉 4.8℃
  • 구름조금서울 6.6℃
  • 구름많음대전 9.1℃
  • 흐림대구 7.2℃
  • 흐림울산 7.1℃
  • 구름조금광주 8.0℃
  • 흐림부산 7.3℃
  • 구름조금고창 8.2℃
  • 흐림제주 11.3℃
  • 맑음강화 4.5℃
  • 구름많음보은 7.4℃
  • 구름많음금산 8.0℃
  • 구름조금강진군 8.9℃
  • 흐림경주시 7.1℃
  • 흐림거제 8.3℃
기상청 제공

농업

사과․배나무 가지치기, 이것만은 알아 두세요

과수화상병 궤양 발견 시 신고…작업도구‧작업자 수시 소독

URL복사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은 겨울철 사과․배나무 가지치기를 할 경우 가지와 줄기에서 궤양 등 이상증상을 발견하면 관계기관에 신고하고, 수시로 가치치기 작업도구를 소독해 줄 것을 당부했다.

 - 과수에 발생한 궤양은 과수화상병 등 병균의 월동처로 알려져 있으며, 이를 제거하면 봄철 식물병의 발현을 감소시킬 수 있다.

 

 현재 농촌진흥청은 과수화상병이 발생했던 17개 지역 사과‧배 과원에서 궤양(과수의 죽은 조직)조사 등 동계 예찰*을 2월 말까지 진행 중이다.

   * 예찰 : 병원균, 해충의 밀도, 현재의 발생상황, 작물의 생육상태, 기상예보 등을 고려해서 앞으로 병해충 발생이 어떻게 변동될지를 예측하고 미리 살펴보는 것

 - 이번 예찰은 과수화상병 발생과원 반경 2km 이내에 있는 사과․배 재배 1천 농가를 대상으로 표본조사를 하며 감염된 과원은 방제(폐원, 부분제거 등) 한다.

 - 한편 과수 가지치기를 진행 중인 농업인은 사과․배나무에서 과수화상병이 의심되는 궤양을 발견했을 경우 가까운 농업기술센터나 과수화상병 신고 대표전화(☏1833-8572)로 신고해야 한다.

 

  - 또한 과수의 식물병 발생 예방을 위해 과수화상병으로 진단되지 않는 궤양은 발생부위를 기준으로 하단 40~70cm 이상을 자르는 것이 좋다.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f7dc42e6.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706pixel, 세로 216pixel

 

 겨울철 과수 가지치기를 할 경우 작업에 사용하는 가위, 톱 등 소형도구는 나무 한 그루 작업을 마치고 소독액*에 90초 이상 담근 뒤 사용해야 다른 나무로 병원균이 이동하는 것을 예방할 수 있다.

    * 소독액 만들기 : 70% 알코올 또는 락스:물=1:20 비율로 희석해 사용

 

 작업자는 소독액이 담긴 분무기를 휴대하며 수시로 장갑, 작업복, 작업화, 작업용 사다리 등을 소독하고, 전정가위는 나무 단위로 가위를 바꿔가며 작업하도록 한다.

  - 농림축산검역본부에 따르면 역학조사 결과 지난해 과수화상병 신규 발생지역의 경우 기존 발생지역에서 작업한 작업자의 오염된 작업 도구나 감염된 묘목 등에 의해 병원균이 전파된 것으로 추정했다.  

   - 따라서 과수화상병 발생지역 및 발생지역을 경유한 작업자는 가능한 작업을 지양한다.

 

 가지치기 작업을 하며 발생한 나뭇가지 등은 전염성 병해 예방을 위해 과원 밖으로 이동시키지 말고 분쇄하고 땅에 묻도록 한다.

 

 이와 함께 과원 위생관리를 위해 일자별 작업 내용과 과원 출입명부 등을 기록으로 남겨야 한다.

 

 농촌진흥청 재해대응과 정충섭 과장은 “사과․배나무 가지치기 작업 시 나무의 궤양 발생 여부를 살피며 알맞은 조치를 취해 병원성 세균의 월동 차단하고 과수화상병 유사증상 발견 즉시 신고를 당부 드린다.”라고 말했다.


농업

더보기
한농대-농진청, 청년농업인 창업 및 영농정착 위해 협력
한국농수산대학(총장 조재호, 이하 한농대)과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 이하 농진청)은 청년농업인들이 창업 및 영농정착 지원을 위해 2월 26일, 농진청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 이날 협약식에는 한농대 조재호 총장과 농진청 김두호 차장, 청년 농업인 4명 등이 참석한다. 한농대와 농진청은 한농대 재학생과 졸업생들이 농업현장에 쉽게 정착할 수 있도록 영농정착 지원 종합정보제공 플랫폼을 구축하고, 교육·전문상담(컨설팅)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데 상호 협력한다. 특히, 탄소중립 및 디지털 전환 시대에 맞는 미래 청년 농업인 육성을 위해 기후변화 대응 및 디지털 정보의 수집· 활용 분야 협력을 적극 추진한다. - 참고로, 한농대는 금년 3월까지 기후변화교육센터에 기후변화 대응 교육 및 연구를 위한 자연광 환경조절시스템 등 최첨단 시설·장비를 구축하여 연구자에게 개방하는 등 효율적 활용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 아울러, 양 기관은 실무협의회를 구성·운영하여 상호협력에 관한 세부내용을 충실히 이행할 계획이다. 한농대 조재호 총장은 “농진청과의 상호협력이 전문성을 갖춘 미래 청년 농업인을 양성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 “한농대 재학생과 졸업생들이 창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