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0.5℃
  • 맑음강릉 9.8℃
  • 구름많음서울 3.2℃
  • 맑음대전 2.2℃
  • 맑음대구 4.2℃
  • 맑음울산 7.1℃
  • 맑음광주 6.5℃
  • 맑음부산 8.8℃
  • 맑음고창 2.0℃
  • 맑음제주 10.0℃
  • 흐림강화 -1.6℃
  • 맑음보은 -1.5℃
  • 맑음금산 -1.1℃
  • 맑음강진군 3.4℃
  • 구름많음경주시 1.4℃
  • 맑음거제 6.1℃
기상청 제공

협동조합

농협, 전사적 일회용품 줄이기 운동 추진

- 머그컵 사용, 빗물제거기 비치 등 1회용품 줄이기 실천 - 


 농협(회장 김병원)은 7월 17일부터 전사적인 1회용품 줄이기 운동을 시작하고 임직원의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중이다. 
  
 정부의 공공부문 1회용품 줄이기 실천에 같이 동참하고, 최근 심각한 환경문제로 부각된 1회용품 쓰레기문제의 해결을 위하여 생활 속에서 적용할 수 있는 실천 지침을 제정하여 실천중이다.

 주요 실천 사항으로 사무실 내 1회용 컵 사용금지 및 개인용 머그컵·텀블러 사용, 각종 회의·행사 시 대용량 정수기와 다회용 컵 이용, 우산 비닐커버 대신 빗물제거기 설치, 비닐봉투 대신 에코백 등 장바구니 사용 등을 정하고 임직원들의 동참을 이끌어 낼 계획이다. 

 향후에도 농협은 1회용품 감축운동을 명목상 지도에 그치지 않고생활속 실천운동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농협중앙회 주관으로 각 계열사 별 자체 점검반을 조직하고 1회용품 사용여부 및 감축 실태를 정착시까지 주기적으로 관리할 예정이다. 
 
 1회용품 줄이기 실천운동의 일환으로 20일 허식 부회장과 농협직원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서대문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출근길 직원들에게 머그컵과 에코백을 나눠주며 1회용품 감축 임직원 동참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날 직접 직원들에게 머그컵을 나눠주며, 임직원의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한 허식 부회장은“환경보존의 중요성이 강조되는 요즘 일회용품 줄이기는 선택이 아닌 필수”라며 “일회성 행사가 아닌 직원들의 생활문화로 정착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농업

더보기


식품

더보기
서울우유협동조합, ‘검은콩 블랙라벨’ 900㎖ 신제품 출시
서울우유협동조합(조합장 문진섭)이 블랙푸드의 대표 곡물인 ‘검은콩’을 활용한 대용량 가공유 ‘검은콩 블랙라벨’을 선보였다. 서울우유는 MZ세대를 주축으로 핫 키워드로 떠올랐던 ‘할매니얼(할머니+밀레니얼 세대)' 트렌드와 맞물려 블랙푸드의 대표 식재료인 ‘검은콩’을 활용해 곡물 우유를 선보이게 됐다. ‘검은콩’은 성인병 예방, 다이어트, 시력 보호, 항암 작용 등 건강에 도움을 준다는 연구 결과가 잇따르며 블랙푸드의 대표 식재료로 자리매김했다. 서울우유 ‘검은콩 블랙라벨’은 국산 원유 및 국산 칠곡분말, 검은콩 농축액 등을 혼합해 부드럽고 고소한 맛으로 극강의 밸런스를 맞춘 차별화된 곡물 가공유다. 검은콩의 깊은 맛과 높은 퀄리티를 선호하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 제품 용량을 확대해 900㎖ 대용량 제품으로 출시했다. 서울우유협동조합 이승욱 우유마케팅팀장은 “예스러운 간식에 대한 소비 선호도가 증가하며 탄생한 신조어인 할매니얼과 건강이라는 키워드를 접목해 곡물을 주 재료로 한 가공유를 지속적으로 선보였다. 올해 역시 국산 우유 소비 활성화에 집중해 가공유의 제품군 확장에 나설 계획”이라며 “더욱 커진 900㎖ 대용량으로 출시된 검은콩 블랙라벨이 MZ세대는 물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