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6.2℃
  • 맑음강릉 16.0℃
  • 맑음서울 17.7℃
  • 맑음대전 17.7℃
  • 맑음대구 19.5℃
  • 맑음울산 17.0℃
  • 구름조금광주 18.5℃
  • 맑음부산 18.7℃
  • 맑음고창 16.7℃
  • 맑음제주 19.1℃
  • 맑음강화 16.1℃
  • 맑음보은 16.6℃
  • 맑음금산 17.3℃
  • 맑음강진군 19.3℃
  • 맑음경주시 18.7℃
  • 맑음거제 16.9℃
기상청 제공

탐방

병곡면 새마을회 사랑 나눔 고구마 수확

수확한 고구마 판매 수익은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

URL복사

영덕군 병곡면새마을협의회(회장 김문덕)와 새마을부녀회(회장 김순희) 회원 30명이 사랑 나눔 고구마를 수확하는 기쁨을 누렸다.

 이들은 지난 6월 초 병곡면 병곡리에 소재한 휴경지(2천900㎡)를 활용해 고구마를 심었다. 고구마가 자라 지난 15일 수확을 하게 된 것. 영농철임에도 회원들은 솔선수범해 고구마 수확에 동참했다.  

 

 이번에 수확한 고구마 중 풍원미는 농촌진흥청 바이오에너지작물연구소에서 2016년에 개발한 신품종 고구마로 당도가 높고 육색이 담주황색이며, 눈 건강과 항암에 효과적인 베타카로틴이 풍부해 병해충에 대한 저항성이 커 재배농가의 선호도가 높다.

 

 병곡면 새마을회는 작년부터 품종 선정에서부터 수확할 때까지 농업기술센터(소장 김경동)의 전문적인 기술 지도를 받아 수량이 많고 당도가 높은 고구마를 생산할 수 있었다. 수확한 고구마는 전량 지역 주민들에게 판매할 계획이며, 판매수익금은 연말에 지역 내 독거노인, 장애 어르신 등 어려운 이웃에게 쌀을 구입해 전달할 예정이다. 

 박채락 병곡면장은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사랑 나눔 고구마 재배 및 수확에 동참해준 새마을 회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살기 좋은 병곡면을 만들기 위해 새마을회원들이 앞장서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농업

더보기
눈에는 눈! 응애에는 천적 응애!
찬바람이 불면 시설재배지에서는 병해충 방제를 위해 만반의 준비를 해야 한다. 외부 온도가 점차 낮아지면서 주변 해충들이 추위를 피해 시설로 들어와 피해를 입히기 때문이다. 특히 응애는 시설원예 작물에 큰 피해를 발생시키는 해충으로, 약제 저항성이 높아 적기 방제에 더욱 신경 써야 하는 해충이다. 식물 세포조직 빨아먹는 응애 작물의 잎을 가해하는 응애는 점박이응애, 차응애, 차먼지응애 등이 있다. 응애류는 성충뿐만 아니라 유충과 약충도 식물의 조직에서 세포조직을 빨아먹어 피해를 준다. 최근엔 딸기 시설하우스 내 점박이응애 피해가 많이 보고되고 있다. 점박이응애는 주로 딸기 잎 뒷면에서 서식하는 0.4~0.5㎜ 크기의 매우 작은 해충이다. 크기가 작다보니 농가에서도 발생 유무를 확인하는데 어려워 방제시기를 놓치는 경우가 많다. 피해를 입은 잎은 황변하고, 심하면 작은 백황색 반점이 나타나는데 엽록소가 파괴되고 광합성을 할 수 없어 비대성장 및 착색에 문제가 발생하며, 결국 죽게 된다. 응애를 방제하기 위한 방법에는 여러 가지가 있는데, 날개가 없기 때문에 시설 내부 방제를 철저히 해 서식처를 없애고 외부와 차단만 잘해도 효과를 볼 수 있다. 이미 발생한 응애는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