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4 (수)

  • 구름많음동두천 28.7℃
  • 구름많음강릉 30.4℃
  • 서울 28.2℃
  • 구름많음대전 30.5℃
  • 흐림대구 30.9℃
  • 구름많음울산 30.1℃
  • 구름조금광주 31.4℃
  • 흐림부산 26.0℃
  • 맑음고창 32.1℃
  • 구름조금제주 31.5℃
  • 구름많음강화 27.4℃
  • 구름많음보은 28.4℃
  • 구름많음금산 30.9℃
  • 구름많음강진군 29.6℃
  • 구름많음경주시 32.6℃
  • 흐림거제 24.8℃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IT·통신

과기정통부, 미국 CES 2024 현장 방문하여 K-디지털 글로벌화 방안 모색

- 국내기업의 글로벌 진출 및 글로벌 연구개발(R&D) 활성화 방안 모색
- 글로벌 최신 기술 동향 파악, 국내 중소기업․스타트업․대학의 글로벌 활동 응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이종호, 이하 ‘과기정통부’)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1월 9일(화)부터 1월 12일(금)까지 개최되는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인 CES(Consumer Electonics Show) 2024*에 참석하여 글로벌 최신기술 동향을 파악하고 글로벌 진출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 美 소비자기술협회(CTA) 주최로 57주년을 맞는 세계 최대 국제 전자제품 전시회

 

  과기정통부는 글로벌 최신 유망 ICT 기술기업의 동향을 파악하고 유관기관과의 협력 등을 통해 혁신적인 ICT R&D 정책기획을 연계 추진하기 위해 매년 CES에 참석하고 있다.

 

  이번 정책조사단은 과기정통부 강도현 정보통신정책실장을 단장으로 하여, CES에 참여한 기업 간담회, 해외 한인 연구자 간담회, 디지털 청년인재 포럼 개최를 통해 글로벌 진출 및 글로벌 R&D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분야의 의견을 듣는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할 수 있다.

 

  강도현 실장은 CES 전시 하루 전날인 8일(월)부터 디지털 탄소중립 기업인 SKT, 두산로보틱스, 그린미네랄, 누비랩, 포엔과 만남을 가지고 CES의 중요한 주제 중 하나인 ‘지속가능성’에 대한 국제사회의 분위기를 공유하고, 디지털 탄소중립을 위한 민‧관 협력방안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또한, 지크립토, 크리모, 딥엑스, 가오디오랩, 메이아이 등 올해 CES에서 혁신상을 수상한 기업들과 간담회를 개최하여 디지털 창업․벤처 육성 및 글로벌 시장 진출과 관련한 정책 건의사항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8일(수) 마지막 일정으로는 삼성전자, LG전자, 현대자동차 등 국내 ICT 선도기업과의 간담회를 통해 과기정통부가 지난해 9월 발표한 “디지털 권리장전”을 소개하고 한국의 새로운 디지털 질서 정립 경험을 국제사회에 널리 공유 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참여를 요청할 계획이다.

 

  CES 전시가 시작되는 9일(화)에는 해외에서 활동하고 있는 한인 연구자‧기업인* 등과 국내 연구 생태계 확장을 위한 글로벌 R&D 활성화의 중요성을 공유하고, 디지털 분야의 글로벌 R&D 추진방향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며,

  * 미시간공대 최진우 교수, SwRI 주신혁 박사, 네바다주립대 박정원 교수, 토론토 메트로폴리탄대학 정준 교수, 조지아공대 여운홍 교수 등

 

 “디지털 청년인재 포럼”을 개최하여 디지털 인재들에게 글로벌 마인드를 함양하고 새로운 아이디어를 모색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할 계획이다.

 

  * (참석자) SW중심대학, SW마에스트로, ICT멘토링, TOPCIT 우수자 등 200여명

    (프로그램) 실리콘밸리 VC 특강, CES 기술트렌드 및 Preview, SW마에스트로 창업기업 소개 등

 

  아울러, 1월 9일(화), 1월 10일(수) 양일에 걸친 CES 글로벌 대기업관 참관을 통해 글로벌 최신기술 동향을 파악하고, 대학 및 벤처기업 참관을 통해 국내 기업들의 글로벌 활동을 격려할 예정이다.

 

  강도현 실장은 “이번 CES 2024 기간 동안 글로벌 최신기술을 직접 체험하고 기술패권의 최전선에서 싸우고 있는 국내 기업들을 격려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며, 다양한 분야의 관계자 면담 등을 통해 K-디지털 글로벌化에 대해 고민하는 시간을 가져 향후 정책 추진 시 반영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한우 적정가격 매입 및 즉각 분산, 도·소매가격 연동 강화 등 추진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송미령) 박수진 식량정책실장은 7월 23일(화) 충북 음성 농협축산물공판장에서 추석 성수기를 대비하여 한우 수급동향을 점검하였다. 이번 현장 점검은 한우 도매가격 약세상황 지속에 따른 한우농가의 어려움을 덜고, 소비자가 한우가격 인하를 체감하도록 하기 위해 농협 축산물공판장 관계자* 등과 한우 수급안정화 방안을 논의하고자 실시되었다. * 농협경제지주(전국 농축협 공판장 지도․감독), 경매사, 중도매인 및 매매참가인 등 박 실장은 공판장 관계자와 논의 과정에서 경매사에게는 공판장 운영의 근간인 「농수산물 유통 및 가격안정에 관한 법률」 취지에 맞게 적정한 한우가격의 평가와 경락자 결정에 최선을 다해 주기 바라며, 중도매인과 매매참가인에게는 즉각적인 매수와 분산을 통해 소매처에서 한우수급이 안정적으로 유지될 수 있도록 해줄것을 당부했다. 또한 공판장에 대해서는 중도매인과 매매참가인이 평시보다 한우를 많이 구매할 수 있도록 추석 성수기 동안 구매 한도를 일시 상향 조정하는 등 유동성 지원 확대를 주문했다. 마지막으로 농협경제지주에 대해서는 한우 소매가격 인하를 소비자가 피부로 체감할 수 있도록 자체 예산을 활용한 대규모 한우 할인행사 개최, 농

식품

더보기
“대한민국 경기 응원도 식우(牛)경!” 스포츠 경기 보며 즐기는 한우 야식 먹부림!
최근 장마철이 지속되며 국내 스포츠, 국제 대회 등 각종 스포츠 경기를 집에서 관람하는 ‘집관족’들이 증가하고 있다.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이동활, 이하 한우자조금)가 집관족들을 위해 출출한 늦은 시간 스포츠 경기 응원에 즐거움을 더해줄 든든한 한우 야식을 추천한다. ◆ K-야식 국룰은 ‘라면’, 화제의 불닭 라면과 찰떡 조합 자랑하는 한우 토핑 한국인이 즐겨 먹는 대표 야식 메뉴로 ‘라면’을 빼놓을 수 없다. 특히 최근 불닭볶음면이 국내를 넘어 전 세계 사람들에게 K-라면으로 인기를 끌면서 불닭볶음면 꿀조합 메뉴가 주목받고 있다. 불닭볶음면은 강렬한 매운맛을 가지고 있어 자극적인 맛을 중화시켜줄 수 있는 고소한 맛의 토핑을 함께 먹으면 좋다. 대표적으로 한우는 기존 ‘채끝 짜파구리’가 유행할 만큼 라면과 뛰어난 맛 조합을 자랑하는데, 고소하고 부드러운 한우의 풍미가 불닭볶음면의 캡사이신 맛을 잡아줘 환상적인 맛의 조합을 느낄 수 있다. 또, 불닭볶음면은 주로 탄수화물로 구성되어 있지만 한우를 곁들여 먹으면 단백질과 지방의 섭취까지 해결돼 탄단지의 영양 균형을 맞출 수 있다. 채끝 짜파구리처럼 작은 사치를 즐기고 싶다면 입에서 살살 녹는 부드러운 맛의

산림

더보기
대전 동구에서 소나무재선충병 발생
산림청(청장 임상섭)은 대전광역시 동구에서 소나무재선충병이 신규 발생함에 따라 대전시, 환경부 금강유역환경청 등 방제 관계기관과 ‘긴급중앙방제대책회의’를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에 소나무재선충병이 신규로 발생한 대전광역시 동구 추동 일대는 환경부 소유로 금강유역환경청에서 관리하는 상수원보호구역으로 지정돼 있다. 지난 18일 한국임업진흥원 재선충병 모니터링센터는 해당 지역에서 재선충병 감염 의심목을 발견하고 국립산림과학원에 진단을 의뢰했으며 그 결과 다음날인 19일 의심목 3그루가 소나무재선충병으로 최종 확인됐다. 산림청은 이날 대전시 동구를 비롯한 충북 청주, 보은, 옥천, 충남 금산 등 인접 시‧도와 환경부 금강유역환경청, 국립산림과학원 등 관계기관 40여 명과 함께 긴급중앙방제대책회의를 열어 소나무재선충병의 감염경로를 파악하기 위한 합동 역학조사 계획을 논의했다. 특히 상수원보호구역 등 환경적 측면을 고려한 적절한 방제 대책과 피해 저감을 위한 현장토론을 실시했다. 임상섭 산림청장은 “소나무재선충병은 관계기관 간 긴밀한 공조를 바탕으로 적극적인 예방조치와 방제사업 참여가 중요하다”라며 “재선충병의 확산과 추가피해를 막기 위해 방제 및 예방조치를 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