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1 (목)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농업

농업 연구개발(R&D)로 기후 위기 넘는 해법 찾는다

- 기후 예측·적응, 재해 대응·저탄소농업 등 새로운 농업기술 개발

- 기후변화로 발생 가능한 농업 현장 문제 예측, 능동적으로 대처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기후변화에 대응한 새로운 농업기술 개발을 위해 추진하는 ‘신농업 기후변화대응 체계 구축’ 1단계 사업을 마무리하고, 현장에 적용하기 위한 2단계 사업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올해부터 2027년까지 추진하는 2단계 사업은 총 103개 과제이다. 1단계 사업에서 개발한 기초·기반 정보와 국가 고유 계수, 탄소 감축을 위한 농업기술 등을 현장에서 활용할 수 있게끔 모형(모델)화하고 기술 정확도와 편의성, 실용성을 높여 국가 탄소중립 목표 달성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통해 기후변화를 예측하고 그에 적합한 농산물 재배 및 가축 사육 방식을 적용할 수 있게 한다는 구상이다. 또한, 재해 대응과 탄소 배출량을 줄이는 농업기술 연구도 활발하게 추진할 계획이다.

 

 먼저 현재 75개 시군에 구축된 ‘조기경보서비스’를 확대 적용한다. 올해 말까지 110개 시군, 2025년에는 전국에서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농업인이 자주 사용하는 민간기관의 스마트 폰 앱과 기상재해를 예측해 필요한 영농활동을 안내하는 이 서비스를 연계하면 재해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을 전망이다.

 

 농축산물의 안정 생산기술도 향상한다. 해마다 15종 내외의 기후 적응형 품종이 개발하고, 환경변화로 발생한 새로운 병해충의 변이 진단과 추적, 방제체계 구축, 작물별 재배한계선과 가축 더위 스트레스 지수 지도 작성 등을 추진한다.

 

 

 아울러 농업시설과 농기자재의 침수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시설 내 첨단기기 등의 설치 기준을 마련한다. 내재해형 시설 규격을 보완하고, 화분 매개 꿀벌의 안정적인 공급 체계도 갖출 예정이다.

 

 한편, 농촌진흥청은 2020년부터 4년간 진행된 1단계 사업 추진 결과, 기후변화에 적응할 수 있는 다양한 농업기술을 개발, 보급하고 있다. 주요 9개 작물(배추, 무 등)의 예측 모형과 권역별 25개 유형의 작부체계, 17개 아열대 작물 재배 지침서(매뉴얼) 등이 대표적이다.

 

 

 기상재해 피해는 줄이고 생산성은 높이는 기술도 눈여겨볼 만하다. 배추에 글루탐산을 처리해 고온 피해를 줄임으로써 생산량을 15% 늘리거나 봄철 과일 개화기 이상저온 피해 방지 살수법도 개선했다. 농업용수 이용 효율을 40% 향상한 밭작물 관개용 지중점적관 ‘드리퍼’와 피오(PO) 필름의 국산화 등 국내 농업환경을 고려한 농자재도 선보였다.

 

 농촌진흥청은 오는 3월 20~21일까지 이틀간 본청 국제회의장에서 지방농촌진흥기관과 대학, 민간 연구기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후변화·탄소중립 실천 주간’ 행사를 개최하고 사업 내용을 공유한다.

 

 농촌진흥청 연구개발과 최달순 과장은 “기관 간 협력을 통해 이른 시일 내에 개발 기술이 농업 현장에 안착할 수 있도록 모형화하겠다.”라며 “농업·농촌이 기후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기술 확산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스마트축산 패키지 보급 사업 설명회 개최
축산물품질평가원(원장 박병홍)은 4월 4일, ’24년도 스마트축산 패키지 보급 사업의 이해를 돕기 위하여 본원 세종홀에서 사업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날 사업설명회는 스마트축산 정책 방향을 설명하고 패키지 보급 사업 공모에 대해 질의응답을 하는 순서로 진행되었으며, 70여 개 업체의 170여 명이 참석하여 높은 관심을 보였다. ’24년 스마트축산 패키지 보급 사업은 지원 규모가 확대되었고, 사업자와 농가 선정 기관이 변경되는 등 개선점이 있어 더욱 관심이 집중되었다. 스마트축산 패키지 보급 사업은 ‘스마트축산 솔루션’과 ‘정보통신기술(ICT) 장비’를 결합한 우수 패키지 모델을 선정·보급하는 사업으로, △생산성 향상 △사양‧번식관리 효율화 △냄새‧탄소 저감 △가축방역 강화 △에너지 효율화 등 축산농가가 직면한 현장 문제를 해결하고 축산업 생산 효율성 및 관련 기술의 대외 경쟁력 제고 등 전후방 산업생태계를 육성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24년 스마트축산 패키지 보급 시범사업 참여 희망 업체는 축산물품질평가원 누리집*을 통해 공고와 필요 서류를 확인하여 4월 30일까지 이메일, 방문 또는 우편으로 신청할 수 있다. * 경로: 축산물품질평가원 누리집(www.ekap

식품

더보기

산림

더보기
봄축제도 즐기고 국립자연휴양림 프로그램도 체험하세요
산림청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소장 김명종)는 11일 전국의 축제 현장에서도 국립자연휴양림의 다채로운 교육문화프로그램을 체험해 볼 수 있다고 밝혔다. 용지봉자연휴양림은 4월 13일 김해시 내외동 연지공원에서 열리는 연지곤지축제에서 목공예와 다양한 자연물 놀이를 무료로 즐길 수 있는 체험부스를 운영한다. 검봉산자연휴양림은 4월 14일까지 삼척시 근덕면 맹방리에서 열리는 맹방유채꽃축제에서 축제 참여객들에게 거미줄바위솔 화분을 선착순 무료 증정한다. 가리왕산자연휴양림은 4월 19일부터 21일까지 정선군 나전역 광장에서 열리는 2024 정선 로컬푸드축제에서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의 SNS를 팔로우하는 고객에게 우리 꽃으로 만든 백합차 시음 기회와 나무목걸이, 솟대 등을 만드는 목공예 체험을 무료 제공한다. 중미산자연휴양림과 산음자연휴양림은 4월 26일부터 28일까지 양평군 용문산관광지에서 열리는 제14회 용문산 산나물축제에서 방문객에게 ‘산림치유 효과 및 스트레스 예방관리’, ‘나뭇잎 탁본 수건 만들기’, ‘나무목걸이 만들기’, ‘엄마, 아빠 소싯적 놀이’ 등의 체험 혜택을 준다. 김명종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은 “전국의 지역축제에서 화사한 봄을 만끽하며 국립자연휴양림의 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