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1 (일)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농업

조재호 농촌진흥청장, 아시아 3개국 순방 “농업기술 협력 지평 확대”

- 말레이시아, 양국 간 상호이익을 기반으로 농업기술 협력 확대
- 필리핀, 한국의 우수 농업기술 공유해 현지 농산업 발전 기여
-홍콩, 농식품 및 기술수출 확대로 한국의 농산업 수출 증대 지원

조재호 농촌진흥청장은 2월 25일부터 3월1일까지 말레이시아, 필리핀, 홍콩 아시아 3개국을 순방하며 현지 정부 및 기관 관계자들과 만나 농업기술 협력 강화와 농산물 ․ 농업기술 수출 확대를 위한 다양한 농업외교 활동을 펼쳤다.

 

 조 청장은 먼저 2월 26일 말레이시아의 농업연구개발청에 방문해 식물공장, 혁신 정원 등 현지 연구개발 시설을 둘러본 후, 농업연구개발청장과 면담 시간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농업인구 감소와 고령화 등에 따른 농작업 자동화․기계화 기술과 기후변화에 따른 열대․아열대 작물 재배 기술 교류 등 양국에 실익이 되는 기술협력 확대 방안 등을 논의했다. 아울러 향후 농업연구개발청과의 공동 과제 수행을 통해 양국의 농업 현안 해결에 앞장설 것을 약속했다.

 

 이어 2월 27일과 28일, 필리핀을 방문한 조 청장은 농업부 차관 등이 참석한 고위급 면담에서 양국 간 농업기술 협력 성과를 소개하고, 향후 협력 확대 방안 등을 논의했다. 특히 필리핀 정부로부터 한국의 코피아(KOPIA)*사업이 현지 맞춤형 농업기술을 지원해 필리핀 농산업 발전을 크게 앞당겼다며 감사 인사를 받았다.

 * 해외농업기술개발사업(KOPIA; Korea Partnership for Innovation of Agriculture): 농촌진흥청이 주관하는 국제개발 협력사업. 개발도상국 현지 맞춤형 농업기술 개발 보급을 통해 협력대상국의 농업 생산성 향상 및 소농의 소득 증대를 목적으로 함

 

 조 청장은 코피아 시범 마을(시닐로안 소재)에서 열린 ‘농업인의 날’ 행사에도 참석해 시닐로안 시장 등 현지 고위급 인사들과 ‘채소시설재배 시범 마을 사업’ 성과를 공유하고 농업인들을 격려했다.

 

 아울러 현지 농업인들과 만나 활발하게 소통하며 케이(K)-농업기술의 성과를 확인하고, 현지의 열띤 관심을 직접 체험했다. 이후에는 국제기구인 국제미작연구소를 방문해 양 기관 간 협력을 강화하고, 국외 상주연구원 등이 참여하는 공동 연구를 확대해 나가기로 협의했다.

 

 순방 마지막 일정으로 2월 29일부터 3월 1일까지 홍콩을 방문한 조 청장은 농촌진흥청이 개발한 시에이(CA) 컨테이너 기술을 활용해 농산물을 수출하는 현장에서 현지 수출업체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마련했다. 이 자리에서 시에이(CA) 기술의 적용 성과를 점검하고 현장에서 겪는 어려움을 파악했으며, 향후 기술수출 활성화 방안 등을 모색했다.

 * CA(Controlled Atmosphere) 컨테이너 기술 : 농산물 수출의 수송과정에서 온도와 습도, 산소와 이산화탄소 등 대기환경을 조절하는 기술로, 농산물의 신선도를 유지하기 위한 관리 기술

 

 특히 중화권 시장 진출에 필요한 맞춤형 지원 방안이 무엇인지 고민하고, 현지 시장 특성에 맞는 맞춤형 기술개발 및 지원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조재호 농촌진흥청장은 “이번 순방은 지리적, 경제적으로 중요한 아시아 주요국과의 농업기술 협력을 강화하고, 케이(K)-농업기술의 해외시장 진출을 확대하는 교두보가 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라며 “각국의 농업현황 및 기술 수준을 기반으로 상호 호혜적인 협력 방안을 마련함으로써 한국의 농업기술 경쟁력을 강화하고, 세계시장 진출을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가루쌀, 우리학교 급식에서도 곧 만나요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송미령, 이하 농식품부)는 대한급식신문이 주관하는 「2024년 우수 급식·외식산업대전」에서 전국 급식 관계자에게 가루쌀 가공식품과 특급호텔 셰프들이 개발한 가루쌀 급식메뉴를 소개한다. 올해「우수 급식·외식산업대전」은 4월 22일(월)부터 24일(수)까지 3일동안 코엑스에서 진행되며, 23일(화)과 24일(수) 이틀에 걸쳐 호텔 전문 쉐프가 직접 개발한 가루쌀 메뉴를 전국 급식 관계자에게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급식에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가루쌀 식자재를 전시하고 올해 출시 예정인 가루쌀 부침가루와 라이스밀크, 가루쌀 빵을 먼저 맛볼 수 있는 시음·시식행사도 진행할 예정이다. 가루쌀은 물에 불리지 않고도 가루를 내기 좋은 쌀의 종류로, 폐수가 발생하지 않는 친환경적인 새로운 식품 원료이며 글루텐프리, 대체식품 등 새로운 시장 확대를 주도할 수 있는 원료로 주목받고 있다. 농식품부는 국내 쌀 수급균형과 식량자급률을 제고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식품기업, 외식기업뿐 아니라 지역 제과업체와도 다양한 가루쌀 제품을 개발하고 있다. 급식에 적용할 수 있는 가루쌀 식품으로 4개 부스에서 8개 내외 업체(약40종)의 제품이 소개될 계획이며, 소면(미듬영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