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8 (토)

  • 맑음동두천 24.8℃
  • 맑음강릉 30.8℃
  • 맑음서울 25.3℃
  • 맑음대전 27.3℃
  • 맑음대구 29.8℃
  • 맑음울산 27.1℃
  • 맑음광주 27.6℃
  • 맑음부산 22.1℃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26.2℃
  • 맑음강화 21.5℃
  • 맑음보은 26.4℃
  • 맑음금산 26.9℃
  • 맑음강진군 24.4℃
  • 맑음경주시 29.4℃
  • 맑음거제 23.6℃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농업

아프리카 케이(K)-라이스벨트 사업, 희망의 벼 종자 2,321톤 첫 수확

- 불리한 여건에도 불구, 2023년 시범사업 목표(2,040톤) 14% 초과 달성
- 사업 확대 및 빈틈없는 현지 관리를 통해 케이(K)-농업 위상 강화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송미령, 이하 농식품부)와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 이하 농진청)는 2023년 개시된 케이(K)-라이스벨트 사업을 통해 아프리카 6개 국가에서 고품질 다수확 벼 종자 총 2,321톤을 처음으로 수확하는 성과*를 달성하였다고 밝혔다.

 

  * 가나 330톤, 감비아 180, 세네갈 66, 기니 1,119, 카메룬 111, 우간다 515

 

  케이(K)-라이스벨트 사업은 쌀 생산 부족으로 수입에 의존하는 아프리카 국가를 대상으로 벼 종자 생산단지를 조성하여 수확량이 높은 벼 종자*를 생산하고 농가에 보급하여 기아 종식에 기여하는 한편 한국의 국제적 농업 위상을 높이는 대표적인 브랜드 공적개발원조(ODA) 사업이다.

 

  * 이스리(ISRIZ)-6,7 품종은 헥타르(ha) 당 5~6톤 생산(아프리카 평균 1.5~3톤)

 

  2023년 농진청 해외농업기술개발사업(KOPIA)* 예산을 활용하여 6개국에서 종자 시범생산을 개시하였고, 당초 목표인 2,040톤을 14% 상회하는 2,321톤을 최종 수확하였다. 이번에 수확된 종자 물량은 사업 참여국과 협의를 거쳐 농가에 보급하거나 아프리카 취약계층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 KOPIA(KOrea Partnership for Innovation of Agriculture) : 농진청이 주관하는 개발도상국 대상 현지 맞춤형 농업기술개발 보급을 위한 海外농업기술개발사업

 

  시범사업의 성공을 바탕으로 점진적으로 현지 종자 생산을 확대하여, 2027년부터는 연간 1만 톤의 다수확 벼 종자를 생산하고 농가에 보급함으로써 아프리카 대륙 인구 3천만 명에게 안정적으로 식량을 공급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에 따라 농식품부는 참여 국가들과 신속하게 사업 협의의사록(RoD) 체결을 진행 중이며, 올해부터 종자 생산단지 내 경지 정리, 용·배수로 설치, 농로 정비 등을 본격 착수할 예정이다. 또한, 현지 정부와의 실시간 소통, 사업의 밀착 관리, 위기 대응 등을 위하여 주요 거점국**에 ‘공적개발원조(ODA) 데스크’도 설치하여 인력을 파견할 계획이다.

 

   * 협의의사록(Record of Discussion) : 사업 범위와 기간, 예산, 각 정부의 역할 분담 등을 명확하게 하기 위해 양국 간 사업 착수 전 체결하는 문서

  ** 가나(카메룬 겸임), 세네갈(감비아, 기니 겸임), 케냐(우간다 겸임)

 

  정혜련 농식품부 국제협력관은 “아직 현지 종자 생산 기반이 충분히 갖춰지지 않았고, 비료나 농약, 농기계 사용이 여의치 않은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한국과 아프리카 참여국 간의 긴밀한 소통에 기반하여 목표 이상의 성과를 달성하였다.”라고 설명하며, “이번에 생산된 종자가 아프리카 식량안보 혁신의 씨앗이 되도록 케이(K)-라이스벨트 사업을 빈틈없이 관리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