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6.5℃
  • 맑음강릉 20.1℃
  • 맑음서울 16.6℃
  • 맑음대전 18.0℃
  • 흐림대구 16.4℃
  • 구름많음울산 17.5℃
  • 구름많음광주 16.0℃
  • 구름많음부산 14.9℃
  • 구름많음고창 15.8℃
  • 흐림제주 16.3℃
  • 맑음강화 12.9℃
  • 구름조금보은 16.5℃
  • 구름조금금산 18.4℃
  • 구름많음강진군 16.4℃
  • 흐림경주시 17.7℃
  • 구름많음거제 15.6℃
기상청 제공

특집

농촌진흥청, ‘착한 농축산물 선물 보내기’ 이웃 사랑 실천

설 앞두고 전북 사회복지시설에 성금·농축산물 전달

URL복사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은 설을 앞두고 온정의 손길이 필요한 이웃들이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착한 농축산물 선물보내기’ 활동(캠페인)을 실시했다. 

  허태웅 농촌진흥청장은 3일 전북혁신도시에 있는 ‘전북삼락로컬마켓’에서 쌀, 사과‧배, 축산물(가공) 등 농축산물(100만 원 상당)을 구매한 뒤 노숙인 생활시설인 ‘전주사랑의집’에 전달했다. 

 

  또한, 농촌진흥청 모든 직원이 자율적으로 모금한 성금 620만 원을 사랑의 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비대면 방식(계좌이체)으로 기탁했다.

 

  기탁한 성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전북지역 사회복지시설에 전달될 예정이다. 

 

 이번 나눔 활동은 전북지역에서 생산된 농축산물을 소비함으로써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해 지역 농가를 응원하고, 동시에 지역 사회복지시설을 돕자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 허태웅 농촌진흥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국민 모두가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지만, 이웃과 사랑을 나누는 훈훈한 명절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농축산물 선물 보내기 활동을 펼쳤다.”라고 말했다. 

 ○ 한편, 농촌진흥청은 지난달 27일, 전북 군산에 있는 영유아 복지시설 모세스영아원에 차량(1,700만 원)을 기증한 바 있다. 

 


농업

더보기
농업계 탄소중립 이행, 단한번비료로 시작
지난해 10월 정부가 ‘2050 탄소중립’을 선언한 가운데, 이를 실현하기 위한 농산업계의 움직임도 점차 활발해지는 모습이다. 탄소중립이란 긴 장마와 더불어 연이은 태풍의 영향, 이상기후 등의 문제를 해결하고자 이산화탄소 배출량만큼 이산화탄소 흡수량을 늘려 실제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0’으로 만드는 것을 의미한다. 농업부문에서도 다양한 방안을 강구하고 있는데, 질소질비료 사용을 줄여 온실가스를 감축하는 것도 탄소중립의 효율적인 실천 방법으로 꼽힌다. 이에 최근 시장에서는 질소이용률이 높아 유실이 적은 완효성비료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대표적인 완효성비료 단한번비료에 대한 농업인들의 문의도 많아지는 모습이다. ㈜조비 단한번비료는 작물 생육에 맞춰 비료성분이 용출되도록 하는 용출 조절기술이 적용된 국내 최초의 제품이다. 일시적인 농도장해, 영양과다, 유실 또는 무효화를 줄이고 사용횟수 감소에 의한 노동력 및 비용 절감이 가능하다. 또한 수질 및 대기오염 경감 등 환경영향을 최소화하는데 적합한 제품이다. 제품명처럼 단 한 번의 시비로 3~4개월 간 비효가 지속돼 추비가 필요 없으며, 측조시비 농법으로 일반 관행 대비 수확량이 일정하고, 비료 취급 조작이 1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