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0.6℃
  • 맑음강릉 5.2℃
  • 맑음서울 1.9℃
  • 맑음대전 3.7℃
  • 맑음대구 5.1℃
  • 맑음울산 6.5℃
  • 맑음광주 5.6℃
  • 맑음부산 7.2℃
  • 맑음고창 2.0℃
  • 맑음제주 11.0℃
  • 맑음강화 1.0℃
  • 맑음보은 1.7℃
  • 맑음금산 1.8℃
  • 맑음강진군 2.5℃
  • 맑음경주시 5.1℃
  • 맑음거제 4.7℃
기상청 제공

특집

동아시아 기록전문가 한자리 모여 기록물 보존과 복원전략 논의

- 국가기록원, 동아시아기록관리협의회(EASTICA) 총회 개최, 상호 교류의 장 열어 -
- 11월 22일 : 집행이사회 및 학술세미나, 11월 23일 : 국가별 현안 공유 및 정기총회 -

URL복사

동아시아 기록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여 기록물 보존현황을 공유하고, 복원전략 등을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이와 관련해 행정안전부(장관 전해철) 국가기록원은 11월 22일부터 11월 23일까지 대전 ICC호텔에서 “제15회 동아시아기록관리협의회(East Asia Regional Branch of the ICA, 이하 : 이스티카 EASTICA) 총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EASTICA는 전 세계 157개국이 회원으로 가입한 세계기록관리협의회(ICA :International Council on Archives) 지역별 지부 중 하나로 한국, 중국, 일본, 홍콩, 마카오, 몽골, 북한 등 7개국이 회원으로 등록되어 있다.

 

 총회는 2년에 한 번씩 개최되며, 이번 총회는 지난 2001년 서울에서 개최된 후 20년 만에 우리나라에서 열리는 두 번째 총회이다.

   

※ < 동아시아기록관리협의회(East Asia Regional Branch of the ICA) > 개요

 

 ▶ 창립 : 1993년 7월, 중국 북경/ ▶ 회원국 : 한·중·일·홍콩·마카오·몽골·북한 등 7개국

 ▶ 조직 : 집행이사회(Executive Board)*, 사무국(Secretary General)

  * 의장 : 루 궈챵(중국 국가당안국장)/ 부의장 : 최재희(한국 국가기록원장)/ 집행이사 : 카마타 카오루(일본), 엔크바더 샘단(몽골), 라우 퐁(마카오), 루비 륙(홍콩)/ 사무총장 : 이상민(한국)

 

 먼저, 11월 22일(월)에는 “제32회 집행이사회 및 학술세미나”가 ‘아카이브의 기록물 보존과 복원 전략(Archives, Recovery and Preservation Strategy)’이라는 주제로 열린다.

 

 행사는 왕 샤오정(Wang Shaozhong) EASTICA 의장대행(중국 국가당안국 부국장)을 비롯한 8명의 집행이사와 한국, 중국, 일본, 홍콩, 마카오, 몽골 등 6개국에서 200여 명의 기록전문가가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참여한다.

 

 이 자리에서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과 데이비드 프리커(David Fricker, 호주 국가기록원장) 세계기록관리협의회(International Council on Archives) 의장이 영상으로 축하의 인사를 전한다.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은 “기록물의 안전한 보존과 복원은 기록이 기록으로서의 가치를 온전히 유지하기 위한 필수적인 요소”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다양한 현장 경험에서 도출된 생생한 기록물 보존과 복원전략들이 논의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후 개최되는 학술세미나에서 우리나라와 중국이 기록물 복원에 대해 발표하고, 전문가 토론이 이어진다.

  

 한국은 곽정 국가기록원 복원관리과장이 ‘대한민국 국가기록원의 기록물 복원전략’이라는 주제로 발표하며, 중국은 ‘신장(新疆)에서 발굴된 당나라 시대 기록의 보존과 복원’에 대해 소개한다.

 

※ 행사 발표 및 토론자 개요

 

 ▶ (제1발표) 곽정(한국 국가기록원 복원관리과장)/ (토론) Liu Wai Sum, Angela(홍콩 기록보존소)

 ▶ (제2발표) 메이팡 장(Meifang Zhang, 중국 인민대학교 교수)/ (토론) 김형진(한국 국민대학교 교수

 

 11월 23일(화)에는 국가별 기록물 현안을 공유하고, 정기총회가 진행된다.

 

 이 자리에서는 국가별로 진행되는 기록물 복원에 관한 사례 등이 공유되고 발전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이 마련된다.

 

 행사를 주관한 최재희 국가기록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2020년에 개최하기로 했던 행사가 한차례 연기되었음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해준 모든 분들에게 감사하다” 라며  

 

 “이 행사를 계기로 동아시아지역 기록전문가들이 기록의 보존과 복원이라는 공동의 관심사를 공유하고 함께 발전해 나가기 위한 지혜를 모아 한 단계 도약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농촌진흥청,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과 업무협약 체결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은 농촌진흥기관과 농업인이 생산한 식품·외식의 위생‧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원장 조기원, 이하 HACCP인증원)과 25일 업무협약을 맺었다. HACCP인증원은 식품 및 축산물 등에 대한 안전관리 인증을 전문으로 수행하는 식품의약품안전처 산하 준정부기관이다. - 안전관리인증기준(HACCP, 이하 해썹)은 식품의 안전성을 확보하기 위해 식품의 원재료부터 제조, 가공, 보존, 유통, 조리단계를 거쳐 최종 소비자가 섭취하기 전까지 각 단계에서 발생할 우려가 있는 위해요소를 체계적으로 관리하는 과학적인 위생관리체계를 뜻한다. 이번 협약으로 두 기관은 농촌진흥기관과 농업인 가공사업장을 대상으로 △해썹 교육 △해썹 인증 확대 및 관리강화 △식품 위생·안전 기술개발 및 보급 △ ‘스마트해썹’* 도입 등 위생‧안전 관리체계 첨단·디지털화에 협력할 계획이다. * 스마트해썹(HACCP) : 안전관리 중요공정(가열, 금속검출 등)의 관리상황(온도, 시간 등)을 자동으로 기록·관리하여 데이터의 위·변조를 방지할 수 있는 식품특화 스마트공장 시스템 농촌진흥청은 △농촌진흥기관 담당자 및 농업인 가공사업장 대상 해썹 교육 △농산물종합가공센터 및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