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9.8℃
  • 맑음강릉 -4.3℃
  • 맑음서울 -7.3℃
  • 구름많음대전 -5.5℃
  • 구름조금대구 -2.4℃
  • 흐림울산 -1.8℃
  • 구름많음광주 -1.4℃
  • 흐림부산 -0.8℃
  • 구름많음고창 -3.1℃
  • 흐림제주 6.6℃
  • 맑음강화 -8.9℃
  • 맑음보은 -8.7℃
  • 흐림금산 -6.9℃
  • 흐림강진군 -0.5℃
  • 구름많음경주시 -2.0℃
  • 흐림거제 0.7℃
기상청 제공

산림

집중호우 피해지 및 피해 우려지 긴급 추가점검 실시

- 봄철 대형산불 피해지 등 면밀히 살펴 피해 발생 최소화에 노력 -

산림청(청장 남성현)은 집중호우가 소강상태를 보이는 8.12.(금)∼8.14.(일) 3일간 전국을 대상으로 산림 분야 집중호우 피해지 및 피해 우려 지역을 긴급 점검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산림청과 국유림관리소 등 각 소속기관뿐만 아니라 한국산림복지진흥원, 한국수목원정원관리원 등 공공기관 모두가 참여하여 대규모로 진행된다.

 

 점검 대상은 임도, 목재수확지 등 산림사업 현장과 자연휴양림, 수목원 등 많은 국민이 찾는 산림 분야 다중이용시설이며, 집중호우 대비 안전상태를 철저히 살필 예정이다.

 

   특히, 이번 집중호우로 인한 산사태 피해지역과 울진·삼척 등 봄철 대형산불 피해지는 호우에 따른 피해 위험이 상대적으로 높아 더욱 면밀히 점검할 예정이다.

 

 남성현 산림청장은 “서울지역에 내린 115년 만의 폭우 등 예측하기 어려운 기상 상황이 이어지고 있어 철저한 대비가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라며, “이번 긴급 현장 점검을 통해 산사태를 비롯한 산림 피해로부터 국민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마음까지 따끈한 한솥 국물 시리즈! 한솥, 12월 수량 한정 신메뉴 '사골 우거지 곰탕' 출시
국내 대표 도시락 프랜차이즈 한솥이 국내산 배추 우거지와 부드러운 육질의 소고기를 넣고 진하게 끓여낸 '사골 우거지 곰탕'을 수량 한정으로 출시한다. 한솥의 12월 수량 한정 신메뉴인 ‘사골 우거지 곰탕’은 구수한 우사골 육수, 국산 배추 우거지의 은은한 단맛, 소고기의 감칠맛 등 재료 본연에서 나온 맛이 잘 어우러진 깊고 진한 맛이 특징이다. 한 숟가락 가득 채워지는 건더기와 우사골 육수로 끓여내 더욱 깊고 진한 국물의 조화는 추운 겨울에 건강하고 든든한 식사로 안성맞춤이다. 사골 우거지 곰탕과 계란후라이를 얹은 밥이 같이 제공되는 이번 신메뉴는 6,500원에 선보인다. 또한 사골 우거지 곰탕만을 단독으로 구매할 경우 4,9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이 밖에도 한솥의 인기메뉴와 사골 우거지 곰탕을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사골 우거지 곰탕 정식 시리즈 3종을 준비했다. 사골 우거지 곰탕 정식 시리즈는 ▲'빅치킨마요 사골 우거지 곰탕 정식' 7,900원 ▲'제육 사골 우거지 곰탕 정식' 8,900원 ▲ '참치야채 감초고추장 비빔밥 사골 우거지 곰탕 정식' 7500원 등으로 푸짐한 한상 차림의 든든한 메뉴가 만원 이하의 착한 가격이라는 점이 눈에 띈다. 한솥의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