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6.0℃
  • 흐림강릉 20.7℃
  • 맑음서울 26.3℃
  • 구름많음대전 28.5℃
  • 대구 26.3℃
  • 울산 23.0℃
  • 구름많음광주 28.2℃
  • 흐림부산 25.7℃
  • 구름많음고창 26.2℃
  • 구름많음제주 25.6℃
  • 맑음강화 23.9℃
  • 구름많음보은 27.6℃
  • 구름많음금산 26.7℃
  • 구름많음강진군 28.3℃
  • 흐림경주시 23.1℃
  • 흐림거제 26.0℃
기상청 제공

산림

태풍 ‘힌남노’ 대비 산사태 피해 경각심 가져야

- 산림청, 벌초나 임산물 채취를 위해 산에 가지 않기를 당부 -

산림청(청장 남성현)은 제11호 태풍 ‘힌남노’의 북상으로 9.4(일)부터 전국적으로 많은 비와 강풍이 예상됨에 따라 산사태 위험에 대한 각별한 경각심을 가질 것을 당부했다.

 

   특히, 태풍이 지나는 시기가 추석을 며칠 앞두고 있는 데다 벌초나 버섯 등 임산물 채취를 위해 산을 찾는 국민들이 많다 보니 자칫 태풍으로 인한 피해로 이어질 수 있다고 보고 태풍이 완전히 지나갈 때까지는 산에 들어가지 말 것을 간곡히 당부했다.

 

  또 국민 불편 해소를 위해 벌초객, 성묘객 등에게 개방하려던 국유임도에 대해서도 태풍이 지나갈 때까지 한시적으로 폐쇄하는 등 태풍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산림청은 이번 태풍에 대비하여 전국의 산사태취약지역 1,165개소, 대형산불피해지 30개소, 산지태양광시설 116개소에 대해 9.2(금)까지 추가 긴급점검을 완료하였고, 비상근무 등 상황관리에도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산과 인접된 곳에 계시거나 산사태취약지역 등에 계신 국민들은 대피장소를 미리 알아두시고, 태풍의 위력이 강력하다고 예보된 만큼 피해가 없도록 미리 마을회관, 친척집 등 안전한 곳으로 대피할 것도 당부했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육우자조금, 육우농가 생산성 향상을 위한 전국 긴급 순회 세미나 성료
사료값 폭등과 쇠고기 무관세 수입 등으로 어려움에 처해 있는 육우농가들을 위한 전국 긴급 순회 세미나가 지난 9월 16일 마무리되었다. 지난 8월 29일 경기도 권역(안성축협)을 시작으로 9월 5일 충청권(대전 KT인재개발원), 9월 14일 전라권(나주축협)을 거쳐 9월 16일 경상권(군위축협)까지 총 네 차례의 세미나에 육우 농가 및 축산 관계자 약 100여명이 참여하며 높은 관심을 받았다. 순회 세미나의 강사는 김성일 경북도립대학교 축산학과 교수가 맡았다. 김성일 교수는 국내 최초 육우 거세우 전문 배합사료와 사양프로그램을 개발한 육우 전문가로, 최근 관련 논문으로 아시아-태평양 축산학회(AAAP)에서 최우수 학술상을 수상하기도 하였다. 김성일 교수는 육우 출하 시 도체중의 증가가 곧 농가의 생산성 및 수익의 증가와 직결된다고 설명하면서 이와 함께 도태우 비율을 줄여 농가 생산성을 높여야 한다고 조언했다. 특히 축사의 바닥 관리를 철저히 해주는 것이 도태우 비율도 줄이고 도체중도 높게 육성할 수 있는 비결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지속적으로 출하성적을 검토하고 개선할 수 있는 부분을 찾아야 한다면서 이를 위해선 농가마다 목표 출하월령, 도체중, 육질등급 등

식품

더보기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