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7.5℃
  • 구름많음강릉 19.7℃
  • 구름조금서울 20.4℃
  • 맑음대전 18.7℃
  • 맑음대구 20.7℃
  • 구름많음울산 19.2℃
  • 구름조금광주 21.3℃
  • 구름조금부산 19.9℃
  • 구름조금고창 19.1℃
  • 구름조금제주 22.4℃
  • 구름조금강화 19.1℃
  • 맑음보은 16.0℃
  • 맑음금산 18.6℃
  • 구름조금강진군 20.8℃
  • 구름많음경주시 16.3℃
  • 구름많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산림

날로 줄어드는 산촌인구, 임업경영주체 육성을 해결책으로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박현)은 2020년 기준 140만 명인 산촌인구가 2050년 84만 명으로 줄어들 전망이라고 밝혔다.


 저출산,고령화와 수도권 인구집중, 농산어촌 인구 과소화로 인한 지방의 인구감소 문제가 심각하며 산촌의 인구감소는 더욱 뚜렷한 실정이다.

 올해 8월, 행정안전부에서 지방소멸대응기금 1조 원을 배분하면서 인구감소 대응을 위한 지방자치단체의 활동이 활발해지고 있으며 특히 지역의 산림자원을 활용한 대응책이 주목받고 있다.

 

 충남 금산군은 지역의 산림자원을 활용해 도시민이 힐링·치유 체험을 할 수 있도록 하는‘힐링·치유형 워케이션·농촌 유학 거점 조성’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충북 괴산군은‘산촌 청년 창업 특구 조성’사업을 통해 귀촌을 희망하는 청년층을 대상으로 산림자원을 활용한 맞춤형 창업 교육과 일자리 프로그램을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지난 8월 30일, 국립산림과학원 주최로 열린「지역 임업경영주체 역량강화 방안 현장간담회」에서는 다양한 분야의 임업경영 주체들이 한자리에 모여 지역임업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였다.

 특히 지방소멸에 대응하고 소득과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는 지역 산업으로서 임업경영주체 육성에 필요한 국가와 지자체, 민간의 역할에 대해서 중점적으로 논의하였다.

 간담회에 참석한 ㈜풍림의 김종원 부회장은 지역 산림자원의 활용 목표 설정과 경영 계획을 세워 이를 실행하는 임업경영 주체 육성의 중요성을 강조하였다.

 괴산군청 산림과 최순남 팀장은 임업을 육성하기 위해서는 산림자원의 활용과 관련된 다양한 분야의 주민교육과 네트워킹을 담당하는 중간 지원조직의 역할을 강조하면서 교육 이후 소득 창출, 일자리와 연계될 수 있는 지역 시스템 마련이 시급하다고 말했다.

 산림이 성숙해지면서 산림자원이 가지고 있는 경제적, 사회적, 환경적 가치가 증가하고 산림을 지역의 관광, 문화자원과 연계하고 융합하려는 시도가 증가함에 따라 임업을 비롯한 지역경영 주체들이 함께 논의하고 협력하는 구조가 필요한 시점이다.

 국립산림과학원 산림정책연구과 유리화 과장은 “[임업 및 산촌진흥에 관한 법률]에 따른 ‘산촌활성화지원센터’의 지정과 지원방안 구체화 등 지방소멸 대응을 위한 지역 임업경영주체 교육 및 네트워크 시스템 구축 연구에 지속해서 매진하겠다.”라고 밝혔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