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9.6℃
  • 구름많음강릉 18.9℃
  • 구름조금서울 21.4℃
  • 맑음대전 22.3℃
  • 구름많음대구 20.2℃
  • 구름많음울산 19.7℃
  • 맑음광주 21.8℃
  • 구름많음부산 22.8℃
  • 구름조금고창 22.1℃
  • 구름많음제주 23.9℃
  • 구름많음강화 18.0℃
  • 구름많음보은 18.9℃
  • 구름조금금산 21.3℃
  • 맑음강진군 23.4℃
  • 흐림경주시 21.1℃
  • 구름조금거제 21.8℃
기상청 제공

유통

농축산물 가격은 전반적 하향세, 배추는 수급안정 위해 비축 등 공급 확대

- 농식품부, 비축 등 배추 3천톤 10월 초까지 시장에 공급 -

- 수출김치용 600톤 조기도입 및 추가 수입 검토 -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 이하 농식품부)는 추석 이후 주요 농축산물 가격이 전반적으로 하향 안정세로 전환되고 있다고 밝혔다.

 

  주요 품목별로 9월 중순(11~19일 기간) 도매가격(가락시장 기준)을 살펴보면, 무·양파·대파·상추(청상추)·깻잎·시금치 등 채소류 가격은 9월 상순에 비해 하락하였으며, 그중 청상추·양배추·시금치·깻잎·대파는 평년보다 가격이 하락한 상황이다. 깐마늘은 9월 상순 수준의 가격이 유지되고 있고, 당근과 배추 도매가격은 9월 상순보다 상승했다.

 

  과일·과채의 경우, 사과·배·포도(샤인머스캣)와 오이·애호박·가지·토마토의 도매가격은 9월 상순보다 하락하였을 뿐만 아니라 평년보다도 낮은 상황이다.

 

< 농산물 부류별 도매가격 >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30340001.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697pixel, 세로 373pixel

 

  축산물의 경우 소고기 가격은 지속적인 공급 확대로 하향 안정세를 유지하고 있으며, 9월 중순은 명절 직후 도축 물량 일시 감소로 가격이 소폭 상승하였으나 곧 하락세로 전환될 것으로 전망한다. 돼지고기 가격은 8월 말부터 하향세로 전환되어 9월 중순에도 하락 추세를 보이고 있다. 닭고기와 계란도 안정적인 생산이 계속되고 있고, 도매가격은 9월 상순보다 하락하였다.

 

   < 주요 농축산물 도매가격 >

(원, %)

 

구분

배추

(포기)

(20kg)

양파

(kg)

깐마늘

(kg)

당근

(20kg)

대파

(kg)

양배추

(8kg)

9.상순

7,009

28,908

1,501

8,343

60,150

2,061

10,396

9.중순

(11~19일)

8,992

24,547

1,372

8,341

63,384

1,650

7,438

증감률

(상순 대비)

28.3

△15.1

△8.6

-

5.4

△19.9

△28.5

구분

청상추

(4kg)

깻잎

(100속)

시금치

(4kg)

오이

(다,100개)

애호박

(20개)

가지

(8kg)

토마토

(5kg)

9.상순

35,087

50,927

60,482

69,250

39,401

30,765

22,168

9.중순

(11~19일)

23,083

33,929

30,427

37,559

21,560

16,707

14,011

증감률

(상순 대비)

△34.2

△33.4

△49.7

△45.8

△45.3

△45.7

△36.8

구분

사과

(홍로,10kg)

(신고,15kg)

포도

(샤인,2kg)

소고기

(지육,kg)

돼지고기

(지육,kg)

닭고기

(도매,kg)

계란

(산지,10개)

9.상순

30,770

39,407

24,166

20,197

5,873

2,933

1,641

9.중순

(11~19일)

24,997

29,700

19,782

21,205

5,502

2,901

1,605

증감률

(상순 대비)

△18.8

△24.6

△18.1

5.0

△6.3

△1.1

△2.2

 

  다만, 도매가격이 소매가격에 반영되기까지 품목별로 차이는 있으나 1~2주간의 시차가 존재한다. 도매가격이 하락하면 통상 1주일에서 2주일의 시차를 두고 소매가격이 하락하게 된다. 9월 상순보다 하락한 농산물의 가격은 소매가격에 점차 반영됨에 따라 전반적인 농산물 소매가격도 하향 안정세로 전환될 것으로 예상한다.

 

  한편, 9월 상순보다 도매가격이 상승한 당근의 경우 최근 기상악화에 따른 일조량 부족으로 생육이 지연된 상황이다. 생육 지연된 물량이 점차 출하되면서 가격은 점진적으로 하락할 것으로 예상한다.

 

  배추의 경우 추석 이후 가격이 높아진 상황이다. 9월 상순 도매가격(가락시장, 상품 기준)은 포기당 7,009원이었으나, 9월 중순(~19일) 가격은 8,992원으로 추석 전보다 상승하였다.

 

  농식품부는 9월 기간 배추 수급 불안에 대응하여 추석 성수기에 이어서 공급 확대를 계속해서 추진할 계획이다. 정부는 추석 이후 수급불안에 대비 기비축물량 등 1천3백톤을 지난주까지 시장에 공급하였다. 최근 수급불안에 대비하여 추가로 1천5백톤을 비축하고 기존에 보유한 물량과 함께 총 3천톤을 이번주부터 10월 초까지 시장에 즉시 공급할 계획이다. 수출김치용 배추 수입은 현재 1천 톤을 김치 수출업체에 공급 완료하였고, 10월 상순까지 수입하기로 한 600톤은 9월 중에 조기 공급할 계획이다. 수출김치용 배추를 수입산으로 공급하는 경우 동일한 물량의 국산 배추가 소비자에게 공급될 수 있다는 점에서 추가 수요를 발굴하여 신속한 수입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농식품부는 지난 7월에 준고랭지 배추의 안정적 공급을 위하여 정부가 수확량을 전량 수매하는 방식으로 재배면적을 100ha 확대한 바 있다. 당초 준고랭지 배추 수확이 시작되는 9월 말 또는 10월부터 순차적으로 공급할 계획이었으나, 9월 중 공급감소 상황을 고려하여 완전히 생육되기 전이라도 조기 수확이 가능한 물량은 선별하여 시장에 우선 공급할 계획이다.

 

  그리고 농식품부는 11월 이후 김장철에 대비하여 주요 김장재료인 배추·무·고추·마늘 등에 대한 수급안정 대책을 10월 말경 발표할 계획이다.

 

  농식품부 김종구 유통소비정책관은 “농축산물 가격은 대체로 하향 안정되는 추세이며, 도매가격이 하락하면서 소매가격도 점차 안정될 것으로 본다.”라고 하면서, “다만, 배추의 경우 준고랭지 배추 수확이 이뤄지기 전까지 다소 높은 가격이 유지될 수 있다는 점에서 9월 중 배추 수급 불안을 해소할 수 있도록 정부는 농협 등과 함께 공급물량 확대 등 수급안정을 위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맛있다 우리 우유’ 우유자조금, 밀키맨션 팝업스토어 오픈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이승호)가 국산 우유를 널리 알리고 소비자들과 소통하기 위한 K-MILK 브랜드 팝업스토어인 ‘밀키맨션’을 오픈한다. 오는 9월 23일부터 10월 6일까지 보름 간 열리는 밀키맨션은 최신 트렌드에 민감한 MZ세대 소비자들이 국산 우유에 대해 더 친근하고 새롭게 접할 수 있도록 놀이와 체험, 소통이 가능한 공간으로 마련됐다. 이번 밀키맨션은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의 금년도 슬로건인 ‘맛있다 우리우유’를 효과적으로 표현하기 위해 새로운 로고 및 캐릭터 심볼을 제작했으며, 팝업스토어 내 콘텐츠도 다채롭게 구성했다. 크게 네 가지 카테고리로 나뉘는데, 우유 편의점 콘셉트의 ‘밀키스토어’와 함께 ‘밀키랩’, ‘밀키가든’, ‘밀키룸’ 등의 공간을 모두 체험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밀키맨션 1층에 마련된 우유 편의점 ‘밀키스토어’는 국산 우유로 만든 각종 음료와 우유 캐릭터를 활용한 굿즈를 자유롭게 골라 담을 수 있도록 꾸며놓았다. 국산 우유를 넣어 풍미를 더한 밀크티, 카페라떼 등 다양한 우유음료와 더불어 우유랑 잘 어울리는 과자와 디저트까지 만나볼 수 있는 공간이다. 또, 지하 1층에 마련된 ‘밀키랩’은 우유편의점 밀키스토어에서 구매한 우유 등

산림

더보기
산림신품종 재배단지 산업화의 첫 도약!
산림청(청장 남성현)은 산림청에서 조성한 『하동 산림신품종 재배단지』에서 국내 최초로 산초나무 열매(이하 산초)와 감초, 홍차를 블렌딩한(섞은) ‘산감홍 플러스티’를 개발하여 출시하였다고 밝혔다. 산림청에서 조성한 『하동 산림신품종 재배단지』는 2019년부터 『지리산하동산초 사회적협동조합(이하 지리산하동산초 사협)』이 공익성·지역성·비영리성을 원칙으로 산초를 생산·가공·유통하여 지역사회 일자리 창출 및 소득증대를 목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한방에서 산초는 몸을 따뜻하게 하여 위장병, 기관지 천식, 염증을 다스리고, 감초는 해독작용, 혈액순환, 위를 보호하며, 홍차는 노화 억제, 성인병 예방, 항산화 작용 및 항암 작용을 한다고 알려져 있다. 『지리산하동산초 사협』이 개발한 ‘산감홍 플러스티’는 따뜻한 산초와 차가운 감초 그리고 감미로운 홍차를 일정 비율로 배합하였고, 친환경 생분해 필터와 은박필름으로 포장하여 누구나 쉽고 위생적으로 마실 수 있도록 만들었다. 『지리산하동산초 사협』 이기남 이사장은 “산초는 약용식물이라는 인식이 강해 차로 마시기에는 거부감이 컸는데, 산감홍 플러스티는 젊은 층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라며, “앞으로 산초 에센스 오일(기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