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5.3℃
  • 맑음강릉 18.2℃
  • 맑음서울 18.4℃
  • 맑음대전 18.9℃
  • 맑음대구 17.9℃
  • 구름조금울산 18.5℃
  • 구름조금광주 19.6℃
  • 맑음부산 20.1℃
  • 구름조금고창 19.1℃
  • 구름많음제주 23.6℃
  • 맑음강화 16.4℃
  • 맑음보은 15.9℃
  • 맑음금산 15.8℃
  • 구름조금강진군 20.7℃
  • 구름조금경주시 17.4℃
  • 맑음거제 19.4℃
기상청 제공

식품

심장과 뇌, 근육과 뼈를 지킨다! 장수식품, ‘우유’

가을이 찾아왔지만 여전히 한낮의 기온이 30도를 오르내리며, 낮에는 덥고 밤에는 쌀쌀한 일교차가 큰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이 같은 환절기에는 신체 밸런스가 깨지기 쉽고, 큰 일교차는 우리 몸이 미처 방어벽을 구축하기도 전에 질병이 발생할 수 있어 조심해야 한다. 이럴 때 일수록 병원균에 저항하는 힘인 면역력 강화가 필요하다.

 

 

한편 지난 9월 7일, KBS 1TV에서 방영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에서는 ‘심장과 뇌, 근육과 뼈를 지킨다! 장수식품 우유’를 주제로 요즘처럼 일교차가 큰 환절기에는 특히 건강관리에 더 신경을 써야하는데 이때 꼭 섭취해야 할 식품으로 ‘우유’를 강조했다. 이날 방송에는 전문가 패널로 성균관대 의대 가정의학과 강재헌 교수, 수원대학교 식품영양학과 임경숙 교수가 출연하여, 우유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고 시청자의 궁금증까지 상세히 풀어줬다.

 

히포크라테스는 이미 기원전 400년경, ‘우유는 가장 완벽한 식품이다’라고 정의했다. 완전식품이란 건강상 필요로 하는 영양소를 모두 지닌 단독식품이란 뜻인데, 한마디로 우유 하나에 모든 영양소가 들어있음을 의미한다. 우유에는 단백질, 무기질, 비타민 등 무려 114가지의 영양소가 함유돼 있고, 특히 우유 속 펩타이드는 체내 면역체계를 활성화하고 세균 활성을 억제하는데 도움을 주기 때문에, 요즘 같이 면역력이 중요한 환절기에 적극 추천하는 식품이 바로 우유다.

 

이에, 수원대학교 임경숙 교수는 “우유 속 락토페린은 항바이러스 기능과 면역력 증진에 도움을 주는데, 우유와 면역세포를 보호하는 사포닌이 풍부한 인삼과 만나면 면역력을 더욱 높여준다”며 “우유에는 거의 모든 종류의 비타민이 함유돼 있지만 비타민C의 함량은 낮은 편이라 비타민C가 비교적 풍부한 감자를 함께 먹는 것도 면역력 향상에 도움이 된다”고 설명했다.

 

특히, 나이가 들수록 우유를 챙겨 먹어야 하는 이유가 밝혀졌다. 첫째는 치매예방에 도움을 주기 때문이다. 치매는 예방이 중요한 질병으로 적절한 신체활동 유지, 규칙적인 식사시간과 골고루 먹는 습관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특히 평소에 꾸준한 우유 섭취를 권장하는데, 우유 속에 들어있는 글루타티온이라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심장과 뇌, 근육과 뼈를 지킨다! 장수식품, ‘우유’
가을이 찾아왔지만 여전히 한낮의 기온이 30도를 오르내리며, 낮에는 덥고 밤에는 쌀쌀한 일교차가 큰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이 같은 환절기에는 신체 밸런스가 깨지기 쉽고, 큰 일교차는 우리 몸이 미처 방어벽을 구축하기도 전에 질병이 발생할 수 있어 조심해야 한다. 이럴 때 일수록 병원균에 저항하는 힘인 면역력 강화가 필요하다. 한편 지난 9월 7일, KBS 1TV에서 방영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에서는 ‘심장과 뇌, 근육과 뼈를 지킨다! 장수식품 우유’를 주제로 요즘처럼 일교차가 큰 환절기에는 특히 건강관리에 더 신경을 써야하는데 이때 꼭 섭취해야 할 식품으로 ‘우유’를 강조했다. 이날 방송에는 전문가 패널로 성균관대 의대 가정의학과 강재헌 교수, 수원대학교 식품영양학과 임경숙 교수가 출연하여, 우유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고 시청자의 궁금증까지 상세히 풀어줬다. 히포크라테스는 이미 기원전 400년경, ‘우유는 가장 완벽한 식품이다’라고 정의했다. 완전식품이란 건강상 필요로 하는 영양소를 모두 지닌 단독식품이란 뜻인데, 한마디로 우유 하나에 모든 영양소가 들어있음을 의미한다. 우유에는 단백질, 무기질, 비타민 등 무려 114가지의 영양소가 함유돼 있고,

산림

더보기
산림신품종 재배단지 산업화의 첫 도약!
산림청(청장 남성현)은 산림청에서 조성한 『하동 산림신품종 재배단지』에서 국내 최초로 산초나무 열매(이하 산초)와 감초, 홍차를 블렌딩한(섞은) ‘산감홍 플러스티’를 개발하여 출시하였다고 밝혔다. 산림청에서 조성한 『하동 산림신품종 재배단지』는 2019년부터 『지리산하동산초 사회적협동조합(이하 지리산하동산초 사협)』이 공익성·지역성·비영리성을 원칙으로 산초를 생산·가공·유통하여 지역사회 일자리 창출 및 소득증대를 목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한방에서 산초는 몸을 따뜻하게 하여 위장병, 기관지 천식, 염증을 다스리고, 감초는 해독작용, 혈액순환, 위를 보호하며, 홍차는 노화 억제, 성인병 예방, 항산화 작용 및 항암 작용을 한다고 알려져 있다. 『지리산하동산초 사협』이 개발한 ‘산감홍 플러스티’는 따뜻한 산초와 차가운 감초 그리고 감미로운 홍차를 일정 비율로 배합하였고, 친환경 생분해 필터와 은박필름으로 포장하여 누구나 쉽고 위생적으로 마실 수 있도록 만들었다. 『지리산하동산초 사협』 이기남 이사장은 “산초는 약용식물이라는 인식이 강해 차로 마시기에는 거부감이 컸는데, 산감홍 플러스티는 젊은 층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라며, “앞으로 산초 에센스 오일(기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