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4℃
  • 맑음강릉 4.1℃
  • 맑음서울 0.1℃
  • 구름조금대전 2.1℃
  • 흐림대구 3.4℃
  • 맑음울산 4.5℃
  • 구름많음광주 3.0℃
  • 맑음부산 5.7℃
  • 구름많음고창 1.8℃
  • 흐림제주 5.8℃
  • 구름조금강화 0.3℃
  • 구름조금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1.7℃
  • 구름조금강진군 5.5℃
  • 구름조금경주시 4.4℃
  • 구름조금거제 4.2℃
기상청 제공

국회소식

서삼석 의원“ 급증하는 초대형 산불 대응체계 구축 시급 ”

- 「기후위기 시대 초대형산불의 대응현황과 정책 과제」 심포지엄 개최

- 산불 진화 실태 점검 및 대응 방안 모색

- 2022년 대형산불 11건, 최근 10년간 피해면적의 68% 차지

-“첨단 기술을 활용한 효과적인 방제 시스템 구축 해야”

 기후위기로 인한 대형산불의 피해가 늘어나는 가운데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서삼석 의원(더불어민주당, 영암·무안·신안)은 17일 국회 의원회관 제2세미나실에서‘기후위기 시대 초대형 산불의 대응 현황과 정책과제’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확산되고 있는 산불 피해에 적극 대응하여 정부의 기존 관리 체계의 문제점을 점검하고 정책적 대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2022년 유례없이 11일간이나 지속됐던 울진·삼척의 사례처럼 최근 산불은 갈수록 대형화 되고 있어 그 피해 또한 막대하다.

 

 산림청 자료에 따르면 작년 한해 동안 발생한 대형 산불 피해 면적이 최근 10년간 발생한 총 피해 면적의 68%에 달한다. 2013년부터 2022년까지  5,352건의 산불이 발생해서 3만 5,582ha의 산림이 훼손되었는데 이중 2만 4,086ha가 2022년 한해 동안 발생한 11건의 산불로 소실된 면적이다.

 

 총 4개의 세션으로 구성된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먼저 남송희 남부지방산림청장이 ‘초대형산불 현장 통합 지휘의 현황과 과제’를 주제로 발표했으며, 이어 고기연 산림항공본부장의 ‘한국의 기상특성과 항공진화의 현황 및 과제’, 김만주 산림청 산불방지과장의 ‘지상진화의 현황과 과제’, 강혜영 산림청 산림재난통제관의 ‘산불대응 정책의 과제’순으로 발제가 이루어졌다.

 

 서삼석 의원은 “기후변화로 인해 연중 발생하는 산불이 국민 안전마저 심각하게 위협하고 있다”라며, “증대되고 있는 산불 위험에 효과적으로 대처하기 위해서는 기존 산불대응 체계에 대한 전면적인 재점검을 통한 효과적인 방제를 위해 첨단 기술을 활용한 사전·사후 대응 시스템을 구축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농업

더보기
한국농촌경제연구원, 농업․농촌의 혁신과 미래 『농업전망 2023』개최
한국농촌경제연구원(원장 김홍상, 이하 농경연)이 주관하고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가 후원하는 제26회 『농업전망 2023』 대회가 1월 18일(수) aT센터(서울)에서 개최된다. 3년만에 대면 행사로 개최되는 이번 대회는 1,341명이 사전 등록하여 대회 전부터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농경연은 급변하는 농업․농촌의 대내외 환경에 대응하고 새로운 성장전략을 모색하기 위해 이번 대회의 대주제를 <농업‧농촌의 혁신과 미래>로 정하고, 제1부 “농정 방향과 한국 농업의 미래”, 제2부 “2023년 농정 현안”, 제3부 “산업별 이슈와 전망”으로 나누어 대회를 진행한다. 제1부에서는 서울대학교 김병연 교수가 급속하게 변화하는 세계질서 속에서 식량안보를 바탕으로 한 경제안보의 중요성에 대해 특별강연을 진행하고, 농경연에서 “2023년 농업 및 농가경제 동향과 전망”을 통해 농업‧농촌 관련 주요 지표와 전망을 발표한 후, 농업계 주요 인사가 토론자로 참여하여 2022년 농업․농촌 관련 주요 이슈를 정리하고 2023년을 전망하는 신년좌담회가 이어질 예정이다. 제2부에서는 최근 중요성이 부각되어 2023년 농정 현안이 되고 있는 ① 식량안보 문제와 기후변화에

축산

더보기
설날 한우고기, 똑똑하게 고르고 맛있게 먹어요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설을 앞두고 찜, 탕, 전 등 명절 요리에 두루 쓰이는 소고기 고르는 요령과 보관 방법을 소개했다. 소고기는 눈으로 확인할 수 있는 고기 색, 지방색, 근내지방도, 고깃결 등을 보면 육질이 좋은지를 알 수 있다. 고기 색은 밝은 선홍색, 지방색은 우윳빛을 띠면서 윤기가 나는 고기가 좋다. 또한, 살코기 속에 가늘고 섬세한 근내지방(마블링)이 고르게 퍼져있는지 살펴 구매한다. 고깃결은 근육의 절단면이 건조하지 않고 탄력이 있는 고기가 좋다. 소고기는 요리 방법에 따라 알맞은 부위가 다르므로 용도를 고려해 선택해야 한다. 명절 요리에 많이 쓰이는 소고기 부위는 갈비, 사태, 양지, 우둔 등이다. 갈비는 용도에 따라 구이용이나 찜용으로 구매한다. 찜용 갈비는 지방과 힘줄이 적은 것을 선택하고, 겉쪽의 근막은 요리 전에 제거한다. 갈비 근막은 구우면 단단하고 질기지만 오랜 시간 삶으면 부드러워지고 갈비 특유의 고소한 맛을 낸다. 구이용 갈비는 선홍색을 띠면서 근내지방이 적당히 있고 근막이 적은 것을 고른다. 뼈에 붙은 고기는 질기기 때문에 고기의 결을 보면서 직각으로 칼집을 넣어 손질하면 연하게 먹을 수 있다. 주로 국거리로 쓰이는 사태와

식품

더보기
“바빠도 맛은 포기 못하지” 맛은 기본, 편리함 더한 식품 출시 활발
예년보다 빠르게 찾아온 설 명절을 앞두고 음식 고민이 깊어지는 시기다. 최근에는 명절이나 신년회같이 손님을 대접하는 자리뿐만 아니라 바쁜 일상에서도 손쉽게 활용할 수 있는 제품들이 꾸준히 인기를 끌고 있다. 복잡한 재료 손질 과정을 단축할 수 있기 때문에 손이 많이 갔던 요리들도 간편하고 맛있게 만들 수 있기 때문이다. 이에 식품업계에서는 맛은 기본, 편리함을 더한 제품들을 잇따라 선보이면서 소비자를 공략 중이다. 명절 대표 음식인 떡국을 비롯해 만둣국, 수육전골 등 육수가 들어가는 모든 요리에 다방면으로 활용 가능한 제품이 있다. 정식품의 ‘간단요리사 구수한 사골육수’는 12시간 동안 사골의 핏물을 제거해 잡내를 없애고 12시간 동안 육수를 우려내어 24시간의 정성을 담았다. 무, 마늘, 파, 소금으로 알맞게 간을 맞춘 구수하고 깔끔한 맛으로, 느끼하거나 자극적이지 않아 다양한 요리와 잘 어우러진다. 이외에 국내산 채소로 깔끔한 국물맛을 낸 온요리용 ‘담백한 채소육수’도 있다. 두 제품 모두 집에 있는 떡과 만두에 육수를 부어 간편하게 떡국을 만들 수 있다. 정식품은 간단요리사 제품을 활용해 만들 수 있는 간편하고 맛있는 요리 레시피를 공식 홈페이지에서 소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