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6 (목)

  • 맑음동두천 13.6℃
  • 흐림강릉 11.1℃
  • 맑음서울 13.5℃
  • 맑음대전 15.6℃
  • 구름조금대구 14.4℃
  • 구름많음울산 13.5℃
  • 맑음광주 17.2℃
  • 맑음부산 16.2℃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9.2℃
  • 맑음강화 14.6℃
  • 구름조금보은 14.2℃
  • 맑음금산 15.1℃
  • 맑음강진군 19.2℃
  • 구름많음경주시 13.3℃
  • 맑음거제 17.4℃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국회소식

최근 5 년간 정기검사 ‘ 불합격 ’ 건설기계 12 만 대

‘ 부적합 판정 ’ 덤프트럭 , 지게차 , 믹서트럭 , 타워크레인 순 가장 많아

최근 5 년간 정기검사에서 부적합 판정을 받은 건설기계가 12 만 대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민홍철 의원 ( 더불어민주당 , 경남 김해갑 ) 이 대한건설기계안전관리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 2019 년부터 2023 년 7 월까지 건설기계 정기검사 결과 부적합판정을 받은 건설기계는 모두 12 만 1,094 대였다 .

 

연도별로는 ▲ 2019 년 2 만 9,255 대 , ▲ 2020 년 2 만 7,984 대 , ▲ 2021 년 2 만 5,277 대 , ▲ 2022 년 2 만 4,557 대 , ▲ 2023 년 1 월 ~7 월 1 만 4,021 대다 .

 

이중 덤프트럭은 부적합 판정이 4 만 9,147 대로 가장 많았으며 , 그 비율이 전체 부적합 기종 중 40.5% 에 달했다 . 지게차 2 만 1,909 대 , 믹서트럭 1 만 7,565 대 , 타워크레인 2,337 대로 그 뒤를 이었다 .

 

또한 , 부적합 판정을 받은 건설기계 중 1 만 4,105 대는 재검사를 아직 받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

 

민홍철 의원은 “ 안전이 확인되지 않은 건설기계가 건설 현장에 투입될 시 현장 작업자들은 물론 도로 위 안전까지 위험에 처할 수 있다 ” 며 , “ 사고예방을 위해 건설기계 안전 관리가 철저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해야 할 것 ” 이라고 강조했다 .


농업

더보기
민관 협력 강화해 스마트농업 기술 현장 확산에 온 힘 쏟는다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토마토, 파프리카, 딸기 등 시설원예 작물을 재배하는 지능형 농장(스마트팜)을 점진적으로 확산하고, 노지 재배 농작물에도 스마트농업 기술을 적용하기 위해 민간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농업 분야 디지털 전환, 기술혁신을 통해 농업을 미래 성장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한 정부 시책에 따라 ‘스마트농업 테스트베드 교육장’과 ‘노지 스마트농업 시범지구’를 스마트농업 전진기지로 발전시키고 있다. △지능형 농장 확산의 전진기지, ‘스마트농업 테스트베드 교육장’= 지능형 농장을 활용해 시설·원예 작물 재배를 계획하고 있거나 재배 초기 단계에 있는 농업인에게 맞춤형 교육 및 실습, 전문 상담(컨설팅)을 제공한다. 2018년부터 지난해까지 다녀간 교육생만 총 6만 8,642명이다. 특히 정부의 스마트농업 확산 노력으로 농업인 이외 일반인 방문도 크게 늘고 있다. 현재 전국 119곳 교육장에서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인공지능, 농업용 로봇 등을 영농에 활용하는 방안과 품목별 재배 기술, 시설 제어시스템, 장비(감지기·구동기 등) 활용법 등을 가르친다. 지능형 농장을 새로 도입하거나 기존 온실을 지능형 농장으로 전환한 농업인들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기존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