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8 (목)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유통

2024년에도 우리 스마트팜 기업들의 해외 진출을 응원합니다!

- 농식품부, 160여개사 스마트팜 수출기업 한 자리에 모아 2024년 정책설명회 및 간담회 개최

  2023년 전년 대비 2배 이상 성장한 수출·수주액(2.96억불)을 기록하며 새로운 수출산업으로 부상하고 있는 스마트팜 분야의 160여개사 기업이 2024년 본격적인 성과 창출을 위해 한 자리에 모였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송미령, 이하 농식품부)는 1월 17일(수) 2024년 수출 지원정책 홍보를 위한 정책설명회와 주요 스마트팜 수출 기업 의견 청취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날 정책설명회에서는 스마트팜 기업 160여개사를 대상으로 농식품부와 6개 유관부처 및 기관*이 2024년 주요 스마트팜 수출과 연관된 지원사업을 소개하였다. 특히 단독 수주가 어려운 대형 프로젝트 수주를 위해 2024년 새롭게 편성된 ‘컨소시엄 수주지원 프로젝트’에 기업 관계자들의 많은 관심이 집중되었다. 이 외에도 아부다비투자진흥청(ADIO)과 두바이 현지 법무법인 사무소의 윤덕근 변호사가 중동지역 스마트팜 투자 및 법률 정책을 발표, 유망시장인 중동지역 진출 확대를 위한 정보 제공의 장을 마련하였다.

 

  * 농식품부(주최), 기재부 원스톱 수출수주지원단, 농촌진흥청,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한국농어촌공사, 한국농업기술진흥원, 농업정책보험금융원

 

  설명회에 앞서 농식품부는 농식품혁신정책관 주재로 ‘24년 수출 계획을 보유한 주요 기업 12개사와 간담회를 갖고 2024년 수출 전망을 점검하는 한편 수출·수주 확대방안을 함께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업계 관계자들은 중동, 독립국가연합(CIS) 등 유망시장을 중심으로 최근 한국형 스마트팜에 대한 수요가 높아 수출·수주 문의가 꾸준히 늘고 있다고 언급하며 이를 계약으로까지 이어나가려면 정부의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이 필요하다고 요청하였다.

 

  이에 윤원습 농식품혁신정책관은 유관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해외 수출거점 조성, 글로벌 네트워킹 역량 강화 등 2024년에도 많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답하였다.

 

  윤원습 농식품부 농식품혁신정책관은 “오늘 자리를 통해 업계와 정부가 2024년에도 수출 확대를 위해 원팀으로 뛸 것을 약속했다”며, “앞으로도 우리 스마트팜 기업들의 활발한 해외 진출을 위해서 같이 고민하고 노력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농업

더보기
폐비닐 등 버려지는 플라스틱, ‘인삼 지주대’로 재탄생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이 재생 플라스틱을 활용한 인삼 재배 시설 구조물의 품질기준을 마련하고 원예‧특작시설 내재해형 시설 규격에 등록해 농가 보급에 나선다. 우리나라 인삼 재배 농가에서 사용하는 지주대 등 목재 구조물 80%는 동남아시아 등 해외에서 수입된 목재다. 여기에 사용하는 수입 목재는 약 16만 톤으로 연간 700억 원에 이른다. 수입 목재를 사용할 경우, 외래 병해충이 유입될 우려가 있는 데다 내구성이 떨어지는 목재 특성상 인삼 재배 주기인 6년을 채우지 못하고 교체해야 하는 등 어려움이 있다. 이와 같은 현장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은 환경부 등 관련 부처와 ‘인삼 지주대 재활용 제품 대체 활성화 사업 협약’을 맺었다. 이 협약으로 국립농업과학원은 재생 플라스틱으로 만든 인삼 재배 시설 구조물의 품질기준을 마련하고 확대 보급을 지원하게 됐다.* 환경부,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한국환경공단, 한국순환자원유통지원센터, 충북인삼농협, 한국재생플라스틱제조업협동조합 인삼 재배 시설 구조물에 사용되는 재생 플라스틱은 버려진 폐비닐과 플라스틱을 이용해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개발한 물질 재활용* 제품이다. 이 플라스틱으로 만든 구조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