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1 (화)

  • 맑음동두천 20.2℃
  • 맑음강릉 15.0℃
  • 맑음서울 20.9℃
  • 맑음대전 19.9℃
  • 구름조금대구 15.7℃
  • 구름조금울산 13.3℃
  • 구름조금광주 20.5℃
  • 구름조금부산 16.4℃
  • 구름조금고창 ℃
  • 흐림제주 18.5℃
  • 맑음강화 16.4℃
  • 맑음보은 16.1℃
  • 맑음금산 17.9℃
  • 구름조금강진군 17.1℃
  • 구름조금경주시 13.5℃
  • 구름조금거제 16.4℃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특집

선진, 희망한돈 행복농장의 날 진행

- 최신 양돈 이슈와 관련한 다양한 정보 공유 및 발전 방향 모색 -

 

스마트 축산전문기업 선진(총괄사장 이범권)이 지난 4월 18일 목요일 대구 인터불고 엑스코 호텔에서 ‘선진 희망한돈 행복농장의 날’ 세미나를 성황리에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선진 사료영업본부 권혁만 영남BU장을 포함한 선진 임직원 및 경상지역 내 양돈 농가 110여 명이 참석하며 대규모로 진행되었다.

 

이날 세미나는 선진 사료영업본부 권혁만 영남BU의 환영사를 시작으로 현재 양돈업에 주요 이슈를 중심으로 다양한 세션으로 진행되었다. 대한한돈협회 조진현 박사의 ▲최근 냄새규제 강화 동향과 냄새 저감을 위한 양돈장 관리방안을 시작으로 선진 전략기획실 박성우 과장의 ▲돈가전망이 진행되었다. 선진기술연구소의 권성균 브릿지랩 원장과 곽승현 양돈기술개발팀장이 각각 ▲해외 ASF 발병사례와 국내 방역관리 방안, ▲생산성 향상 및 원가 절감 방안이 이어지며 마무리되었다. 실제 농장 경영과 관련된 현실적이고 다양한 주제로 채워진 세미나로 진행되며 큰 호응을 끌어냈다.

 

특히, 이날 최고의 이슈 키워드는 바로 ‘원가경쟁력 확보’가 많은 관심을 받았다. 연초 기대치에 못 미치는 저돈가가 지속되며 원가경쟁력 확보의 중요성이 더욱 커졌다. 물론 현재는 돈가가 회복세에 접어들며 많은 농가에게 새로운 기대를 심어주고 있지만, 불확실성은 언제든 존재하기 마련이다. 수입 돼지고기 물량이 점차 커지며 글로벌 경쟁이 가속화되고 있는 가운데 원가경쟁력은 반드시 갖춰야 할 필수요소로 인식되고 있는 상황이다. 그러한 경쟁력 확보를 위해서 선진은 ICT 기술과 축산업 융합을 통한 경쟁력 확보를 위하여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행사를 주관한 선진 사료영업본부 권혁만 영남BU장은 “현재 돈가가 회복되며 다시 안정적 순항을 하고 있는 국내 양돈업이지만 화두가 되는 키워드를 살펴보면 걱정스러운 부분이 많다.”며 “선진은 국내 양돈을 45년 이상 지켜온 전문기업으로서 국내 양돈업의 스마트한 경쟁력 확보를 위한 다양한 활동과 고품질의 사료를 약속 드린다.”고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농업

더보기
청년 주거 지원과 빈집 재생으로 살고, 일하고, 쉬고 싶은 농촌 조성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는 지난 3월 28일 ‘농촌소멸 대응 추진 전략’을 발표하면서 새로운 농촌 패러다임 전환에 청년들의 역할과 기존 농촌 공간의 재창출을 강조한 바 있고, 현장의 목소리를 계속 청취하면서 전략을 추진하고 있다. 이러한 맥락에서, 송미령 농식품부 장관은 충청남도 서천군 비인면에 있는 청년농촌보금자리 단지를 방문하여 시설을 점검하고 청년세대 입주자들과 지역민들을 만나 의견을 청취한 후, 농촌 빈집을 창업 공간으로 활용 중인 마산면의 ‘카페329’를 방문하여 관계자와 면담하였다. 한편, 서천군은 지방소멸 대응기금 투자사업 우수지자체로 선정되어 2024년 지방소멸대응기금을 112억원 확보하는 등 지역 활력을 불어 넣기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농식품부와의 협업도 지속 확대하고 있다. 송 장관의 첫 방문지인 서천군 청년농촌보금자리 단지는 농식품부에서 농촌 소멸 대응의 핵심과제인 청년층의 안정적인 농촌 정착을 지원하고자 2019년부터 추진 중인 ‘청년 농촌보금자리’ 사업의 일환으로 조성된 지구이다. 현재 총 25세대가 거주하고 있으며, 입주민 중 약 37%가 초등학생 이하의 아동이며, 보금자리 조성으로 폐교 위기에 있었던 단지 인근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새 광고 찍고, 모델 바꾸고"...비빔면 시장, '여름 대목' 앞두고 경쟁 가속화
비빔면 업계가 본격적인 여름을 앞두고 소비자들의 이목을 사로잡기 위해 발빠르게 새 단장에 나섰다. 봄이 지나고 날이 무더워지면서 비빔면의 ‘대목’이 찾아왔다. 비빔면 시장의 전통강자 팔도가 1위를 매년 지키고 있는 가운데 농심, 하림 등 신흥강자들의 공격적인 마케팅이 이어지며 올해도 치열한 비빔면 레이스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먼저 종합식품기업 하림은 배우 이정재를 3년 연속 ‘더미식’ 광고 모델로 발탁하고 새로운 ‘더미식 비빔면’(이하 더미식 비빔면) 광고를 온에어했다고 지난 16일 밝혔다. 광고는 시원한 야외 수영장 썬베드에 앉아있는 이정재가 등장하며 시작된다. 이정재는 비빔면 소스를 연상케하는 붉은 수트 착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어 “아는 맛보다 맛있는 비빔면이 왔어요”라는 대사 뒤 자두와 오이를 얹은 먹음직스러운 더미식 비빔면 모습이 비쳤다. 젓가락에 묻은 소스 한 방울까지 놓치지 않는 이정재의 모습이 맛에 대한 호기심을 더하기도 했다. 이정재는 영상 말미 “거봐 아는 맛보다 맛있다니까”라고 말하며 특유의 ‘코 찡긋 미소’를 지어 여심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하림 관계자는 “이정재님의 ’거봐 아는 맛보다 맛있다니까’라는 대사에 더미식 비빔면에 대

산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