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6 (화)

  • 구름많음동두천 26.3℃
  • 맑음강릉 22.4℃
  • 구름많음서울 27.9℃
  • 맑음대전 24.3℃
  • 구름조금대구 23.2℃
  • 구름조금울산 22.4℃
  • 흐림광주 25.2℃
  • 부산 22.7℃
  • 구름많음고창 25.1℃
  • 흐림제주 25.8℃
  • 맑음강화 23.9℃
  • 맑음보은 24.3℃
  • 맑음금산 22.7℃
  • 흐림강진군 23.6℃
  • 구름조금경주시 22.2℃
  • 구름많음거제 22.2℃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양돈

이종이식용 돼지 심장에서 특이 발현하는 유전자 발굴

- 췌도 세포 등 필요한 장기에서 발현 유도... 약품 개발연구 활용 기대 -

농촌진흥청(청장 정황근)은 돼지의 심장근육 세포에서만 특이적으로 발현하는 유전자를 발굴했다.

농촌진흥청은 돼지 심근세포에서 특이적으로 발현하는 TNNI3, MYBPC3 및 MYH61) 등 3개의 유전자를 발굴해 해당 유전자들이 사람, 쥐 및 돼지의 심근세포에서 특이적으로 발현하는 특성을 분석했다.

그리고 이들 유전자의 프로모터(promoter)2)에 형광표지인자인 GFP3)를 결합해 돼지의 여러 장기와 조직에 적용한 결과, 심근세포에서는 GFP가 발현되지만 신장 및 일반 근육세포에서는 GFP가 발현되지 않는 결과를 얻었다.

즉, 위 유전자들이 돼지의 심근세포에서 특이적으로 발현한다는 것을 확인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국제학술지인 '세포 및 분자 생물학지(Cellular and Molecular Biology)' 온라인판4)에 실렸으며, 농촌진흥청은 이 기술을 기반으로 돼지 유도만능줄기세포 분화와 접목해 특허출원5)을 마쳤다.

이번 연구결과를 이용하면 심장, 췌도 세포 등 필요로 하는 장기, 조직에서만 유전자가 발현하게끔 발현을 제한함으로써 번식과 생리적 이상을 최소화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줄기세포 등에 접목해 특정 장기, 조직으로의 분화 마커(marker)6)로 이용 가능해 약품개발시험 등에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국립축산과학원은 초급성면역반응 유전자가 제어된 돼지 '지노'와 초급성과 급성면역반응 유전자가 동시에 제어된 '믿음이'를 생산하는 등 국내 이종장기이식 연구 기반조성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연구는 이종장기이식용 돼지 개발 연구를 강화하기 위해 농촌진흥청 국가농업 R&D 어젠다 사업의 국제공동연구 지원으로, 국립축산과학원 동물바이오공학과와 미국 오하이오주립대학교 이기춘 교수가 공동으로 수행했다.

농촌진흥청 동물바이오공학과 황성수 농업연구사는 “이종장기이식용 형질전환 돼지 개발에 접목할 경우 췌장 등 특히 수요가 많은 장기와 조직 생산이 가능해 국내 이종장기이식 연구 기반 마련에 중요한 초석이 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_______________

1) TNNI3(Troponin I Type 3, Cardiac), MYBPC3(Myosin Binding Protein), MYH6(Myosin Heavy Chain 6) 등은 심장근육에서 특이적으로 발현되는 단백질임
2) 유전자 DNA 중 RNA 중합효소가 결합하여 전사(transcription)를 시작하는데 필요한 부분
3) Green Fluorescent Protein
4)  http ://www.omicsonline.com/open-access/ArchiveCMB/previousissue-cellular-and-molecular-biology-open-access.php
5) MYH6-GFP로 형질전환된 돼지 유도만능 줄기세포 및 이를 이용한 심근세포생산방법. 출원번호 : 10-2015-0159048
6) 지인자라고도 하며, 대상 물질의 특정 자질 또는 기능에 대해서만 반응하는 현상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농업

더보기

축산

더보기

식품

더보기

산림

더보기
올해 상반기 임산물 수출액 전년 대비 5.7% 증가
산림청(청장 임상섭)은 정부대전청사에서 임업분야 수출업체 및 수출 유관기관 관계자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상반기 임산물 수출 실적을 점검하고 품목별 수출 확대 방안을 논의하는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올해 산림청은 밤‧감 수출통합조직 육성, 초피 수출협의회 신규 구성, 우수 임산물 패키지 지원사업 등 임산물의 수출량을 높이기 위해 다양한 정책지원을 이어온 결과, 5월 기준 임산물 수출액은 지난해 같은기간 대비 5.7% 증가한 1억7700만 달러를 기록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밤‧감 2개 수출통합조직, 표고‧초피 등 4개 임산물 수출업체, 조경‧목재‧임업기계 등 5개 임업분야 수출업체가 참석해 △수출 물류비 폐지로 인한 수출 가격 경쟁력 약화 대응 △해외 소비자의 인지도 및 홍보 확대 △수출용 원자재(목재) 구입자금 저금리 대출 지원 등을 요청했다. 산림청은 이날 논의된 내용을 바탕으로 우수임산물 맞춤형 지원을 강화하고 생산자와 수출업체 간 협업을 통해 임산물‧목재 등 수출품목의 안정적인 생산을 도모하는 한편, 수출 보조금 폐지 등 비관세장벽 대응교육과 신시장 개척 및 홍보마케팅 지원을 강화할 예정이다. 남송희 산림청 국제산림협력관은 “지속적인 현